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그린 에메랄드 (1)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를 체험할 수 있는 컬러 스튜디오!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를 체험할 수 있는 컬러 스튜디오!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의 새로운 컬러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가 출시됐습니다. 우선 펄 화이트와 블랙 사파이어, 골드 플래티넘을 먼저 출시했었는데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가 새롭게 출시됐습니다. 여기에 아이언맨 에디션까지 추가(비록 한정판이지만)됐으니 사용자의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폭이 확 넓어졌습니다.




개인적으로 갤럭시S6를 사용하면서 사진이나 영상만으로 갤럭시S6의 컬러를 제대로 보여주기가 많이 힘들다도 생각됐습니다. 빛과 시선에 따라 다채롭게 빛나는 컬러를 사진만으로 다 표현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하기에 오프라인을 통해 이 컬러들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는 것이 좋다라고 생각했는데 삼성 역시 이번에 새롭게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를 출시하면 사용자들이 직접 이 컬러를 체험할 수 있는 방법이 뭐가 있을까를 고민을 했던 듯 합니다.




갤럭시S6 컬러 스튜디오


삼성전자는 블루 토파즈, 그린 에메랄드 뿐만 아니라 기존에 출시한 다양한 컬러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는 컬러 스튜디오를 오픈했습니다. 컬러 스튜디오는 지난 30일과 31일 양일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1층에서 오픈했으며 다음 달인 6월 6일과 7일 여의도 IFC몰 CGV 앞에서 진행됐습니다.


전 30일 마침 영등포 타임스퀘어 쪽에 결혼식이 있어서 아내, 아이와 함께 겸사겸사 방문을 했고 7일 여의도 IFC 몰에도 방문을 해서 직접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의 새로운 컬러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를 보고 왔습니다.




영등포 타임스퀘어 컬러 스튜디오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마련된 컬러스튜디오는 전시회처럼 부스를 마련해서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의 다양한 컬러의 제품을 전시했으며 이와 함께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 특유의 컬러로 연출한 무대를 마련해 놨습니다.




우선 부스를 둘러보니 모든 컬러의 제품들이 전시가 되어 있고 또, 새로운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도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함께 출시한 무선 충전기도 함께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또한, 각 부스마다 담당자분들이 배치되어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주기도 했습니다.




저도 새로운 컬러의 제품을 이리저리 살펴봤는데 컬러가 너무 깔끔하네요. 더구나 다른 제품들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컬러이기도 하고 빛에 따라서 오묘하게 변하는 컬러감이 상당히 고급스럽습니다. 아무리 봐도 블루 토파즈는 캡틴아메리카 버전으로 그린 에메랄드는 헐크 버전으로 내놓아줘야 하는건 아닌가 싶습니다.




제품을 이리저리 만져보는데 아이언맨 에디션에 대한 소식을 접한 방문객들이 있는지 어벤져스 다른 멤버들 버전도 내놓았음 하는 의견을 심심치 않게 들을 수 있었습니다.




또한, 컬러 스튜디어 정면에는 마치 패션 화보를 촬영하는 사진 스튜디오처럼 각 컬러의 느낌을 담은 무대와 패션 모델들을 배치했습니다. 그래서 컬러 스튜디오를 방문한 방문객들이 패션 모델들과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사진은 갤럭시S6엣지로 촬영이 진행됐구요. 새로운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 폰을 들고 모델과 사진을 찍었습니다. 확실히 모델 분들은 포스가 다르네요. 이렇게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는 모든 방문객에게 탐앤탐스 음료 교환권을 주었습니다.




저의 아내와 아이도 직접 사진을 찍었습니다. 아이가 좀 더 웃어줬으면 좋았겠는데 자다 일어나서 부스스하게 찍혔네요. 그린 에메랄드 쪽에서 사진을 찍고 다시 블루 토파즈 컨셉의 무대에서 한장 더 찍었으면 했는데 아이가 우는 바람에 아쉽게 찍지 못했습니다. 나름 좋은 추억이 됐을 텐데 말이죠.




여의도 IFC 몰 컬러 스튜디오


지난 영등포 타임스퀘어 행사는 결혼식이 있어서 급하게 보고 와서 자세하게 보지 못해 다시 한번 제품도 보고 행사 참여도 해보자는 생각에 여의도 IFC 몰을 한번 방문 하게 됐습니다.




따로 블루 토파즈와 그린 에메랄드 컬러 제품에 대한 후기를 작성해보고자 열심히 부스에서 해당 컬러의 제품을 체험하고 있는데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의 컬러를 홍보하기 위해서일지 다양한 컬러에 어울리는 모델들의 패션쇼를 열었습니다.




모델들이 손에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를 들고 워킹을 하고 포즈를 취하면서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의 디자인을 홍보 했습니다.




패션의 완성은 얼굴이라고 하더니 저 역시 갤럭시S6를 들고있는데 스스로 오징어로 느껴질만큼 차이가 느껴졌습니다. 괜히 제 갤럭시S6에세 미안해지네요. 멋지고 예쁜 모델들이 제품을 들고 있으니 더 멋져보이기는 합니다.




모델 패션쇼와 함께 기존 영등포 타임스퀘어와 같이 블루 토파스 컨셉과 그린 에메랄드 컨셉의 스튜디오를 만들어서 누구나 와서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갤럭시S6로 사진을 촬영해주었으며 촬영한 사진은 블루투스로 전송받아 SNS에 올리면 탐앤탐스 음료 교환권을 제공해주었습니다.




전체적으로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마련된 것과 동일하게 되어 있는데요. 제가 일찍 방문을 해서 인지 아니면 메르스의 여파인지 생각보다 IFC몰 자체에 사람이 많지 않더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제품의 디자인과 컬러 그리고 성능 등을 체험하고 있었습니다. 저 역시 열심히 제품을 체험해보고 왔습니다.




그린 에메랄드와 블루 토파즈를 만날 수 있는 다양한 공간을...!


아무래도 제품을 선택함에 있어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오는 것은 디자인이기에 이 디자인 그리고 컬러를 제대로 표현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고심한 듯 합니다. 그리고 이를 위해 컬러 스튜디오라는 큰 행사를 준비했습니다. 기왕이면 고정적으로 더 오래 운영했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아쉽게도 컬러 스튜디오는 6월7일이 마지막 행사였습니다.


아직 지역의 한계로 인해 많은 분들이 갤럭시 S6 ❘ 갤럭시 S6 엣지를 직접 보지 못하고 또, 블루 토파즈나 그린 에메랄드 등 새로운 컬러를 보지 못한 만큼 조금 더 다양한 지역에서 컬러 스튜디오와 같은 행사를 했으면 참 좋겠다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