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지진 (2)
재난을 대비해 스마트폰에 라디오 기능을 꼭 넣어라!

재난을 대비해 스마트폰에 라디오 기능을 꼭 넣어라!

국내 경주에서 발생한 지진 당시 통화량과 데어터량이 급증하면서 2시간 정도 다운된 적이 있습니다. 물론 다행스럽게도 국내의 경우 큰 사고가 발생하지 않아 금방 회복되었지만 만약 큰 사고로 인해 데이터망을 제대로 이용할 수 없게 된다면 국가에서 안내하는 속보나 대피 정보 등을 어떻게 받아야 하는걸까요?

재난시 꼭 필요한 라디오

많은 재난 영화를 보면 생존자들이 꼭 하는 행위가 있습니다. 바로 라디오를 듣는거죠. 가까운 일본에서 발생한 후쿠시마 쓰나미 당시에도 데어타망이 다운되어 대신 스마트폰에 있는 라디오 기능을 통해 다양한 정보를 들을 수 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국내 제품들의 경우 대부분 FM 라디오 기능을 제외시키고 DMB 기능만을 탑재한 제품이 대부분(일부 두 기능을 모두 담은 제품도 있습니다.)이며 설사 FM 라디오 기능이 있다고 하더라도 내장 안테나가 없어서 유선 이어폰을 연결해야만 사용이 가능하다라는 문제도 있습니다. 즉, 상당히 우려가 되는 점이 아닐 수 없습니다.

현재로써는 앱을 설치해서 라디오를 들어야 하거나 DMB 등을 활용해야 합니다. 앱의 경우 데이터가 필요로 하기에 데이터 사용이 불가능한 상황에서는 사실상 쓸모가 없어집니다. DMB의 경우 라디오에 비해 배터리 소모량이 많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또, 라디오 보다 수신률이 떨어진다는 단점도 있고요.

국민안전처에서 신속하게 재난문자를 전송하겠다라고 발표했지만 만약 통신망 사용이 불가할 경우 들리지 않는 아우성이 될 뿐입니다.

하지만 라디오는 수신 인원이 무제한이며 사용자가 갑작스럽게 몰려도 병목현상이 없습니다. 또, 딜레이가 있는 인터넷 스트리밍보다 조금이나마 더 빠르게 정보를 전달해줄 수 있습니다. 실제 재난 상황에서 몇 초 차이로 생명이 오갈 수 있다라는 점을 고려했을 때 상당히 중요한 요소라 할 수 있습니다. 또, 배터리 소모량에 있어서도 큰 차이가 있습니다.

즉, 거의 대다수의 국민들이 사용하고 있는 스마트폰에 라디오 기능을 담아 재난 정보를 조금이라도 더 많은 이들에게 전파할 수 있다면 분명 피해를 줄 일 수 있게 됩니다.

<출처 : http://review.cetizen.com/IMD501/view/3/5378/rview/review>

스마트폰 라디오 탑재를 의무화하자?

현재 새누리당 배덕광(당이나 의원 자질을 논하기보다는 해당 주제에 대해 논하는 자리가 됐음 합니다.)은 재난 경보 방송을 위해 스마트폰에 라디오 기능을 의무적으로 탑재하는 법안을 추진하자고 주장했습니다.

이 주장에 대해 개인적으로 정부에서 이 부분에 대해 인지하고 있다라는 점에서는 긍정적으로 보고 있고 또, 스마트폰에 라디오 기능을 넣어야 한다라는 내용 자체는 무한 긍정이지만 이를 입법화해서 강제력을 가지고 진행해야 한다라는 점에 대해서는 다소 우려가 되는 부분이 있기도 합니다.

우선 FM 라디오 기능을 꼭 넣어야 한다라는 내용이 법적으로 강제될 경우 어찌보면 이 제약만으로 또 하나의 갈라파고스법이 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당장 애플 아이폰은 국내 출시가 힘들겠네요. 이 이야기가 막연히 애플 제품을 사용하지 못하기 때문에 반대한다라는 것이 아닙니다.

한때 악명을 떨쳤던 IMEI 화이트리스트 제도도 단말기 도난이나 보안상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제도로 나름의 이유가 있었지만 이로 인해 불편함을 겪은건 소비자들이었습니다.

공인인증서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보안을 주목적으로 이를 의무화해서 시행하고 있지만 보안에 강하기는 커녕 툭하면 해킹 당하는 상황에서 여전히 엑티브엑스로 떡칠된 사이트를 이용해야하는 소비자들만 불편함을 겪고 있습니다.

미국을 한번 보시죠. 미연방재난안전청도 법으로 규정하기 보다는 스마트폰에 FM라디오 수신 기능을 활성화하는 운동을 펼쳐 통신사와 스마트폰 제조사가 자발적으로 참여 스마트폰에 라디오를 직접 수신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고 합니다. 물론 애플의 경우는 여전히 라디오 지원을 안하고 있기도 하지만 이미 미국내 출시하는 많은 제품들에서 FM 라디오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만약 소비자가 FM 라디오 기능을 중요시에서 이를 탑재하지 않은 제품 구입을 망설인다면 당연히 제조사 입장에서는 넣을 수밖에 없습니다. 즉, 정부 주도로 국내외 관련 업계간의 충분한 협의를 가지고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 중요하지 무조건 입법화한다고 해서 그 결과가 국민들에게 긍정적으로 다가오지만은 않다라는 이야기입니다. 당장 컨트롤타워가 되야 하는 정부가 저 모양인 상황에서 이런 입법화는 무용지물이라는 것이죠.

더욱이 정부 주도하에 진행하는 그것도 국민에게 꼭 필요한 이 기능에 대해 기업을 설득하지 못하고 자율적인 참여를 이끌어내지 못하는 정치인이라면 정치를 하지 말아야죠.

<일본 대지진 쓰나미>

꼭 필요한 사안

분명한건 스마트폰 라디오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충분한 대안이 될 수 있다라는 점에 대해서는 이견이 없을 듯 합니다.

최근 지진 발생이 꾸준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의 무능력으로 인해 더 큰 피해가 나는 것을 막을 수 있도록 현명하게 판단해서 결정해주길 기대해보겠습니다.


PCP인사이드 인기 글 보러가기

1  Comments,   0  Trackbacks
  • 드디어 18년에 출시되는 삼성,엘지폰에서 FM 라디오 듣는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기존폰에서는 여전히 사용이 불가능하죠. 저희는 15년부터 스마트폰으로 FM 라디오 듣기를 소망한 청년창업팀입니다. 저희가 개발한 제품을 이용하면 기존에 사용중인 스마트폰으로도 데이터없이 FM 라디오를 들을 수 있습니다. 또한 이와 연계된 더 나은 서비스를 올초에 와디즈에서 공개할 예정입니다. 기대해주세요. mutecast.com
댓글 쓰기
일본 지진에 갤럭시탭 지원! 과연 욕먹을 상황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지진에 갤럭시탭 지원! 과연 욕먹을 상황인가?

 

삼성전자가 일본 지진으로 피해를 돕기 위해 갤럭시탭 2400대를 지원한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물론 갤럭시탭 뿐만이 아니라 현금 억엔과 제일모직이 지원한 의류 약 14억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포함 총 87억원의 현금과 물품을 지원한다고 합니다.

 

현금 1억엔과 의류 14억원 그리고 나머지 약 50억 정도의 규모는 통신장비인 갤럭시탭과 배터리 등으로 지원합니다.

 

재미있는 것은 삼성의 이러한 지원은 오히려 욕을 먹고 있다라는 점입니다.

 

욕을 먹고 있는 포인트는 2가지 입니다. 그 첫번째는 태안 기름유출사고와 비교하며 일본에는 구호물자를 보낸 삼성이 오히려 가해자 입장인 태안에는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는 것이 그 첫 번째 논란입니다.

 

두 번째는 갤럭시탭 20만대 재고설과 맞물리면서 갤럭시탭을 재고로 처리하기 위한 삼성의 고도의 전략이 아닌가 하는 점입니다.

 

사실 첫 번째 논란은 충분히 욕을 먹어도 됩니다. 오히려 가해자의 입장인 삼성이 태안 기름 유출 사고와 관련하여 충분한 보상을 하지 않은 점은 분명 논란이 될 만합니다. 제가 알기로는 삼성 직원들에게 태안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을 모두 지급해 태안 경제에 도움을 줬다라는 점은 알고 있지만 이러한 방식의 지원은 피해를 입은 모든 사람에게 골고루 혜택이 가는 것은 아니기에 일반적인 보상과는 다소 거리가 멀어 보이기도 합니다.

 

두 번째 논란은 갤럭시탭 지원에 관한 부분입니다. 갤럭시탭이 20만대 재고 소식이 전해지면서 기부를 핑계로 재고를 소진하고 세제혜택도 받을 수 있기에 삼성이 머리를 쓴 것이다라고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이 부분은 사실 단순히 갤럭시탭을 지원했기에 비판을 하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맞물린 결과로 볼 수 있는데요. 삼성이 주는 이미지가 현재 어떠한지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모습이 아닐까 합니다.

 

다만 어떤 이유에서의 기부도 그 기부가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이 된다면 충분히 칭찬받을 만 하다고 생각됩니다. , 추석 또는 크리스마스, 연말 등 때만 되면 나타나서 이미지 상승을 위해 기부를 하고 사진을 찍고 가는 이들의 기부도 이 기부를 받는 이들에게는 큰 도움이 됩니다. 아마 이러한 이벤트성 기부를 하지 않을 경우 이러한 도움 조차 받지 못하게 되는 것입니다.

 

더불어 2400대가 과연 재고 처리에 얼마나 큰 도움이 될까요? 사실 기부를 하는 것보다 다소 가격을 낮춰 판매하는 것인 같이 제휴된 통신사와 삼성에게는 더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가격으로 인해 갤럭시탭을 구매하지 않고 가격 떨어지기만을 기다리는 분들이 적어도 2400명 정도는 될 수 있을듯 하니까 말이죠.

 

잘한 부분에 대해서는 잘했다고 칭찬하고 못한 부분에 대해서는 분명한 비판을 하는 것이 좋지 않을까 합니다.

 

더욱이 기부가 금액이나 규모로 인해 가치를 평가해서도 안된다고 생각됩니다. 금일 신문을 보니 해외 유명스타들이 기부한 금액이 국내 연예인들보다 못하다는 기사가 보이더군요. 기부라는 의미는 남들보다 많은 돈을 내야하는 것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자선사업이나 공공사업을 돕기 위해 돈이나 물건을 대가 없이 내놓는 것을 말합니다.

 

기업이 백만원을 내든, 개인이 천원을 내든 그 마음이 중요하지 금액이 중요하지는 않다고 봅니다. ~ 아침부터 뻘글을 쓰고 있네요.

 

그나저나 저는 인간됨됨이가 아직 안된 듯 합니다. 일본에 기부할 돈 아깝게 느껴져서 그 돈으로 국내 다른 단체에 기부했습니다. 글과 행동이 일치하지 않네요. ^^


5  Comments,   0  Trackbacks
  • 상황은 맞습니다..
    일본은 지금 해일과 원전사태로 위험한 상황이지만 다른 나라에서 주는 돈도 거부하고 있을만큼
    그들에게 필요한건 돈이나 물자가 아니라 인력과 기술입니다
    그런데 태블릿이 거기에 맞는 지원물자일까요?
    기부액의 대부분이 탭관련이라는건 삼성이 자사 물건홍보에만 열 올리는 걸로 읽힐 수 있습니다
    한국인들이 비판을 한다면 일본인들도 그렇게 생각할 가능성이 높지 않겠습니까?
    때로 받는 쪽의 입장을 생각하지 않으면 좋은 일 하고 욕 먹잖아요..
    제가 삼성경영진이라면 가전제품이나 차라리 향후 통신망복구등에 장비를 지원하겠습니다
    • 제가 굳이 삼성을 두둔할 건 아니지만 현재 2400개의 대피소가 있고 이 대피소에 한대씩 비치하여 카카오톡이나 SNS를 이용해 가족간에 연락을 하라는 의미라고 합니다.

      실제로 지진이 발생하고 전화 등을 불통이었지만 카카오톡이나 트윗을 통해 꾸준히 연락이 오고갔기에 지원된 것이 아닐까 합니다.
  • 누가봐도
    상황을 이용한 치사한 마케팅이라고밖에 보여지지않는데...
    그사람들이 태블릿이 필요할지 궁금. 당장 의식주가 문제인사람들한테. 좀더 현실적인걸로 주지...
    글쓴이 말대로 얼마안되는 2,400대로 광고도하고 생색도내고 얼마나좋아요.
    금액은 소비자가로 환산하고 실제 제조원가로 계산해야 맞는거아닌가. 잘팔리는거면 기회비용 아깝겠지만
    어차피 홈쇼핑이나 여기저기 싸구려로 팔고있고 재고 전전긍긍하던차에 누가 기발한 생각한거가지고...
    누가봐도 오글거리는 짓거리 아닙니까
    난 이기사 첨 보자마자 오히려 기도안차더만 역시 보는 눈들은 비슷한가보네 하고있는데
    이 글 봐서 그런지 마음에 와닿지는 않네요
    • 그럼요 생각이 다를 것입니다.
      강요하고 싶은 생각도 없구요.

      다만 이 제품이 정말 필요한 사람도 있을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또한, 모든 기업이 기부하는 것은 마케팅의
      일환으로 볼 수 있습니다.
  • saintboy
    먼저 저는 아이폰을 사용하고 있고, 삼성을 싫어하는 사람입니다.
    이번 갤럭시탭의 기부건에 대해서 언론을 통해서 처음 접했습니다.
    일본에는 1992년부터 왔다갔다 했었고, 최근 5년 넘게 거주했었던 사람입니다.

    이번 탭 기부에 대해서 여러가지 이야기가 많은데, 개인적으로는 괜찮은 기부라고 생각합니다.
    수량이 적기 때문에 재고처리라는 명분은 사실 없다고 봅니다.
    아이폰 만큼은 아니지만, 도코모를 통해서 갤럭시와 탭의 판매호응도도 좋습니다.

    재난 지역에서 유선망은 사실 붕괴나 마찬가지이고,
    핸드폰을 이용한 연락이 사실상 아주 유용하고,
    특히나 카메라가 달려있고, 인터넷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등이
    재난시 아주 도움이 됩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