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레스토랑 (1)
미식과 식욕의 계절, 유명 레스토랑 반값에 이용하는 방법은? SKT Table2018

미식과 식욕의 계절, 유명 레스토랑 반값에 이용하는 방법은? SKT Table2018

벌써 5번째 행사다. 알만한 사람은 다 아는 SK텔레콤 Table2018에 대한 이야기다. 미슐랭 스타셰프를 초청한 Table2014를 시작으로 SK텔레콤 T멤버십 회원을 들을 위한 그들만의 성대한 파티를 매년 열어왔다. 그리고 이번에는 그 5번째로 어마어마한 규모로 돌아왔다.

Table2018

T멤버십 회원들을 대상으로 2인 기준 식사비 50%를 할인해주는 미식 행사 Table2018을 개최한다. 기존 미식 행사도 엄청났지만 이번 Table2018은 거의 어벤져스급이다. 준비된 레스토랑도 선정 인원도 어벤져스다. 자그마치 전국(서울, 경기, 강원, 제주도, 인천, 대전, 대구, 부산, 광주 등 주요 광역시) 유명 레스토랑 100곳을 선정했으며 T멤버십 고객 30,000명과 동반 1인 포함 총 60,000명을 선정한다.

뭔 기준으로 유명 레스토랑인데? 하는 궁금증이 들듯 싶다. 바로 고객 선호도 조사 및 T맵 사용자들이 직접 방문한 빅데이터 분석을 토대로 고르고 고른 레스토랑이다. 즉, 자주 방문하고 많이 방문하는 레스토랑만 뽑았다는 이야기다.

지난 Table 행사 보러가기

http://tmembership.tworld.co.kr/web/html/special/skt_table.jsp

어벤져스 급 레스토랑

선정된 레스토랑을 보면 맛은 물론 이른바 분위기 잡기 딱 좋은 곳들로 가득 담겨 있다. 위 링크를 보면 100개 유명 레스토랑의 리스트를 모두 볼 수 있다. 아마 한번씩 가보고 싶었던 레스토랑이 아닐까 싶다. 한정식, 일식, 중식, 이탈리아, 스테이크 하우스까지 다양한 레스토랑이 가득하다. 나 혹은 함께 가고 싶은 이의 입맛에 맞는 레스토랑을 선택할 수 있다. 연인, 부부간에 분위기 한번 잡아볼 요량이라면 바로 신청해보는 건 어떨까 한다.

필자는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 중인 유현수 쉐프의 두레유(평창점)와 7개 라이브 스테이션에서 제공되는 뷔폐 그리츠(Greets) 그리고 80년 전통 로스트비프 전문 요리점인 로리스 더 프라임 립, 일본 에도시대 스타일의 전통 숙성 스시를 내놓는 마쯔가제 마지막으로 중식을 프렌치로 재해석한(?) 요리를 내놓는 리마장82를 노리고 있다. 

여담이지만 실제 필자의 경우 Table 2015 당시 신청을 했고 운좋게 선정되어 압구정에 있는 파씨오네라는 곳에 아내와 함께 방문한 기억이 있다. 위 사진이 바로 파씨오네에 방문해서 촬영한 사진이다. 결혼하고 유명 레스토랑은 커녕 아이 덕분에 밥을 입에 넣는 것만으로도 감지덕지하던 시절이기에 이런 곳에서의 아내와 데이트는 정말 큰 선물이었다. 정말 오랜만에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 음식은 물론 여러 의미로 필자는 물론 아내 역시 상당히 만족해서 그 뒤 한번 더 따로 방문하기도 했다.

신청방법은 아주 간단!

아래 링크를 통해 총 4주간 신청을 할 수 있다. 응모기간은 9월3일(월)부터 9월30일(일) 매주 1번씩 총 4번 신청할 수 있다. 지역, 날짜, 시간 그리고 원하는 레스토랑을 선택하면 끝이다. 만약 당첨이 된다면 정식 예약을 위해 당첨자 발표 후 5일 이내 예약 보증금을 입금해야 한다. 예약 보증금은 레스토랑 이용 후 환급 된다.

https://www.sktable2018.com/w/index.php

참고로 응모현황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낮음, 보통, 높음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당연히 평일 점심 시간대가 다른 시간대보다 응모가 낮은 편이다. 따라서 당첨이 중요하다면 응모현황을 보면 선택하는 것이 좋다.

가을 하늘 청명한 이때. 분위기 잡아보자!

평소 부담이 되어 선뜻 가기 망설였던 분들이라면 이 기회를 통해 좋은 사람과 함께 좋은 시간과 추억을 만들어보길 권해본다. 신청도 간단해 작은 노력으로 꽤 큰 선물을 받을 수 있는 만큼 서로에게 좋은 선물이 되지 않을까 한다. 또, Table2018이 성황리에 마쳐야 다음 Table2019에서는 그 이상의 미식 행사로 돌아오지 않을까?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