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패드 (2)
샤오미 한국 진출 과연 그 가격을 유지한채 판매할 수 있을까?

샤오미 한국 진출 과연 그 가격을 유지한채 판매할 수 있을까?

샤오미의 공습이 대단합니다. 중국 업체가 국내 이리도 큰 이슈를 가져올꺼라고는 생각도 하지 못했습니다. 샤오미 스마트폰, 보조배터리, 미밴드, 체중계, 샤오미 TV, 미패드, 샤오미 전기자전거 윈마, 블랙박스 등등 정말 엄청납니다.

이런 샤오미가 액션캠과 웹카메라에 이어 샤오미 TV(ZMI)로 국내 진출을 선언했습니다. 12월31일 1억원 상당의 경품까지 내건 신제품 발표회를 연다고 하는데요. 디자인은 물론 특허까지 무단으로 사용하는 샤오미가 국내 큰 문제없이 진출 한다라는 점을 보면 위 제품들은 해당 특허 부분에 큰 문제는 없는 듯 합니다. 아무튼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샤오미가 과연 국내에서 큰 돌풍을 이끌 수 있을지 무척 궁금해지는데요.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진부한 표현이지만 찻잔 속의 태풍이 될 가능성이 높아보입니다.

샤오미 만의 가격 장점이 사라진다.

가장 큰 문제는 특허, 모방이니 하는 문제가 아니라 소비자들에게 직접적으로 다가올 수 있는 '가격'에 있습니다. 샤오미가 가진 경쟁력은 가성비입니다. 가격에 비해 괜찮은 디자인과 성능인데요. 국내 진출 시 이러한 매력적인 가격을 최대한 유지할 수 있느냐 혹은, 해외에서 직구했을 때 비용과 큰 차이가 없는 수준으로 제공해줄 수 있는냐 하는 부분입니다.

일반 소비자들은 특허침해, 디자인 모방 등에 대한 부분에 있어 나쁘다라는 것은 알고 있지만 당장 내 지갑에 돈이 많이 빠져나가지 않는 이상 구매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당장 구매하지 않더라도 샤오미 보조배터리 가격을 본 이상 삼성, LG, 소니, 애플 등에서 출시하는 비싼 보조배터리를 선뜻 구매하지 못하게 됩니다. 그만큼 가격이 일반 사용자들에게 주는 임팩트는 크다고 볼 수 있는데요.

국내 정식 출시되는 샤오미 제품들의 판매 가격은 분명 해외직구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는 비싼 가격으로 출시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운영비입니다. 국내에서 판매를 위해서는 사업자를 내고 인력을 뽑아 운영하고 매장이 필요합니다. 또한, 처음 제품을 국내 들여올 때 검사 비용 등이 소요됩니다. 예를들어 저가형 배터리 하나 판매하려면 배터리와 관련한 다양한 안전검사를 거쳐야 합니다. 그 비용 역시 만만치 않은데요. 이런 비용을 모두 제품 판매가에 녹일 수 밖에 없습니다.

샤오미는 다를 꺼다?

아닙니다. 이미 국내 정식 판매되고 있는 액션캠과 웹 카메라 가격을 보면 확실히 알 수 있습니다. 실제 중국내에서 판매되는 가격이나 해외직구로 구매하는 가격에 비해 턱없이 비싼 상황입니다.

현재 국내 샤오이에서 판매되고 있는 액션캠 가격만 봐도 알 수 있습니다.

399위안 약 72,000원 정도인데요. 여기에 배송비 등을 고려하면 조금 더 비싸지기는 합니다.

하지만 국내 가격은 셀카봉이 포함된다고는 하지만 17만원대에서 19만원대 정도에 가격이 형성되어 있습니다. 해외 직구를 통해 배송비를 고려해도 많이 비싼 수준입니다.

샤오미 TV를 볼까요? 우선 국내 출시되는 샤오미 TV는 40인치 LED 모델인 L40M2입니다. 샤오미 제품 중 저가형 모델인데요. 샤프 패널을 사용하고 있고 FullHD, 5000:1 명암비, 6ms 응답속도, HDMI 3개, 안드로이드OS, H.265 코덱 지원 등을 기본 스펙으로 하고 있습니다. 출시 가격은 1,999위안입니다. 한화로 환산 시 대략 36~37만원 수준입니다. 만약 해외 직구로 구입할 경우 15만원 이상으로 관/부가세 및 배송 비용을 고려했을 때 50만원 정도 수준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다만 TV의 경우 스마트폰처럼 짧게는 1년 길게는 3년까지 사용하는 것과 달리 그 이상의 오랜 시간 동안 사용하는 제품입니다. 이 경우 브랜드나 A/S 등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는데요. 과연 국내 들어왔을 때 샤오미가 가지지 못한 이러한 단점들을 무시할 만큼의 가격을 제공할 수 있을지 의문이 듭니다.

더욱이 현재 샤오미도 점점 출시 가격이 조금씩 올라가고 있는 추세입니다. 특히 스마트폰 쪽에서는 그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는데요. 물론 그럼에도 저렴하기는 하지만 이는 자국내에서 판매했을 때의 가격이고 저희가 직접 해외직구로 구매했을 때 얻을 수 있는 가격은 아닙니다.

또한, 해외 직구로 이미 삼성이나 LG TV를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기에 더더욱 샤오미가 국내 정식 출시시 설 자리는 그닥 크지 않아보입니다.

자국에서는 가능했겠지만...

결론적으로 자국에서는 가능했던 일들이겠지만 해외로 나오게 됐을 때 샤오미가 가지고 있는 가성비를 그대로 가지고 갈 수는 없습니다. 분명 발생하는 고정 비용이 있기 때문이죠. 그렇다고 지금도 이익율이 형편없는 샤오미 입장에서 더욱 저렴하게 판매할 수는 없습니다.

가격에 대한 메리트가 없을 때 샤오미는 다른 제품들과 동일한 선상에서 비교를 당해야하며 경쟁 제품들과의 대결에서 선택되어야만 합니다. 이 경우 과연 샤오미가 버텨낼 수 있을지 의문이 듭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4  Comments,   0  Trackbacks
  • 비밀댓글입니다
  • 잘보고갑니다. 티비 말고 전화기나 세그웨이(?) 같은건 탐나기는 하네요
    • 현재 특허 등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 제품들을 위주로 먼저 출시되는 듯 합니다. 나인봇의 경우는 샤오미가 투자했기에 정식 출시가 가능할 듯 합니다.
  • 중국내 가격보다 비싸진다 당연하겠죠!
    중요한건 그것이 아니라 샤오미가 중국시장을 견고하게 다지고
    한국시장까지 잠식한다는 것이고
    중국시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시장규모가 형성되어 있고
    샤오미로 인한 한국 및 다른나라 기업의 생존율이 지극히 낮아지며
    극단적 위협을 가한다는 것이 중요하지 조그만 한국시장에서의
    가격형성이 눈앞의 문제는 아니므로 본질적인것을 보아야 할 것입니다.
    • 글과 전혀 다른 핀트의 말씀을 해주시네요.
      댓글로 남겨주신 내용 공감합니다.

      하지만 지금의 글은 국내 진출하는 샤오미가 과연 가격의 메리트를 이어갈 수 있느냐에 대한 내용입니다. 해당 주제의 글을 가지고 다른 주제를 가지고 와서 본질을 보라고 하시면... ^^
    • 삶이휴식님 좋은 말씀이시네요ㅎ 샤오미가 중국 자국내 성공이 의미하는 바가 크죠~ 한국 IT수출 상당수가 중국에 의지하는데 시장을 잃으면 국내 산업도 타격이 크고 장기적으로 샤오미 같은 거대 중국 기업의 한국 공략이 더욱 수월해 지겠죠~ 고로 단기적으론 큰 위협이 안된다지만 장기적으론 한국의 제품 경쟁력이 점차 줄어들 가능성이 크겠네요ㅎ
  • 이럴거면 국내서 살 이유가 없겠네요. 그냥 직구 해야겠어요 수입상이 너무 등을 후려쳐서리 살맛 안나는게 대부분이네요
  • 우선은 폰은 해외로 진출 못할거 같습니다. 하더라도 이때까지 무시해온 모든 특허비용을 내려면 가격이 급속도로 오르겠죠...

    미5가 599달러로 책정된다고 하는데 삼성 갤럭시s6 가 699달러에요..

    나머지 세그웨이인가 그런건 일단 해외로 나갈 수 있는거 같습니다. 대신 해외 지사 설립하고 대리점 만들고 하면 또 가격이 오르겠죠.
  • 가격 경쟁력을 잃는다면 샤오미의 중요한 경쟁력을 잃는건데... 가성비라는 말은 괜히 나온게 아니니까요. 가성비에서 "가"가 앞에 있듯이..^^ 가격이 중요한 경쟁력인데...
  • 난독증환자들많네
    바나나를 가져오랬더니 사과를 가져오는 사람들 많다
    어느 고등학교,대학교를 나온 사람들일까 문뜩 궁금해졌다.
    저 사람들을 고용한 회사는 뭐하는 회사일까?
    같은 자국기업인 화웨이한테도 특허 소송당한 샤오민데
    해외에 공식적으로 나오는 순간 특허 핵폭탄 쳐맞고 뒤질 운명이니..
  • 샤오미 좁쌀은 중국에서 제일싸고 단단한 매니아층이 있죠. 반면 삼성현대기아는 국내가 제일 비싸고 호갱님이 되었죠. 덕분에 국내에 안티가 대다수죠. 왜 이윤을 추구하는 기업들이 이걸 모를까요? 우리나라 기업인데 우리나라가 제일 호갱이니!
  • 비밀댓글입니다
  • 저는 중소기업 tv정도의 가격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면 충분히 가격 경쟁력이 있다고 보는데요 첫째 가격 대비 괜찮다는 브랜드 이미지가 한국 중소기업 제품보다는 나아보인다는 점 둘째는 스마트 tv가 안드로이드 os라는 점 스마트 tv같지도 않은 삼성 lg 쓰레기 tv보다는 훨 나을듯 샤오미는 아무래도 사물인터넷 기업이니..
    셋째 특허 우리나라에서 특허소송으로 대규모 소송금액이 나온 적이 있었나요? 중국 눈치봐야할텐데 특허소송? 삼성 lg가 특허 다 지키면서 제품 만드는건 아니죠 우리나라 특허법은 솔찍히 아직 많이 멀었으니...
    이미지 메이킹과 광고만 잘하면 충분히 가능성 있어 보임
  • 구태여 외국에.팔 이유 별로 없는 회사.입니다
    다른 나라는 모르겠지만 우리나라는 좀 냄비.기질이 있어 가만 있으면 더 몸달아 어카든 살려고들 하니까 뭐 싸게.팔아야 하는 생각 않하겠지요. 글타고 우리나라가 시장이.크냐 그것도 아니고. 시장 수요 원칙에 따르면 우리나라에 흘러 들어 오는 가격이 높아질수 밖에요. 샤오미 입장에서 대한민국이라는 시장은 팔아도 그만 안팔아도 그만...즉.회사.차원서 관리할 만한 시장이.아니라는거지요. 수출가격 싸게 책정할 이유 없고 자기달 내수가에 수출 포장 및 물류비...결제가 아무래도 늦을테니 금융이자비.등 이거저거 붙어 단가.올라가는거지여. 이래저래 국내에서 바람잡는 블로거들 있으면 샤오미는 팔립니다. 샤오미 올라가면 다른 회사 제품도 가격 올라갈테니까요
댓글 쓰기
샤오미 새롭게 공개하는 신제품은 어떤 것일까? 미패드2, 홍미 노트3 그리고 미5?

샤오미 새롭게 공개하는 신제품은 어떤 것일까? 미패드2, 홍미 노트3 그리고 미5?

현지시간으로 11월 24일 샤오미 그랜드 피날레 이벤트가 열립니다. 언제부턴가 샤오미 신제품 발표회가 국내에서까지 큰 이슈가 될만큼 크긴 했네요. 이날 미패드2와 홍미노트2 그리고 또 다른 무언가가 출시되지 않을까 싶은데요. 미리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미패드 2

이전부터 미패드 후속 모델에 대한 정보가 끊임없이 올라왔었는데요. 샤오미 회장 웨이보를 통해 몇몇 티져 이미지가 공개됐습니다.

샤오미 미패드2 스펙은 7.9" 2048X1536 디스플레이, MS 서피스3에 탑재된 CPU와 동일한 인텔 아톰 X5-Z8500 쿼드코어 프로세서, 2GB RAM, 16GB 스토리지, 안드로이드 5.1을 탑재할 것이라고 합니다. 다만, 인텔 아톰 프로세서를 탑재한 만큼 안드로이드 뿐만 아니라 윈도우10 탑재 즉, 듀얼 OS 탑재 가능성도 있지 않을까 합니다.

또한, 기존 플라스틱 재질을 적용한 미패드와 달리 메탈 소재를 적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위 이미지를 보면 버니어캘리퍼스가 보이는데요. 아마도 상당히 얇게 제작이 됐다라는 것을 의미하지 않을까 합니다. 버니어캘리퍼스를 티저 이미지에 넣을만큼 얼마나 얇게 나올지 기대가 됩니다.

<미패드>

가격은 1499위안으로 한화로 환산시 약 27만원 정도에 판매되지 않을까 예상됩니다. 현재 8"급 듀얼OS와 베이트레일 인텔 아톰 Z3736F 쿼드코어 2.16GHz 프로세서를 탑재한 제품들이 10만원 안팎으로 판매되고 있는데 과연 이와 비교해서 어느정도 성능 차이를 보여줄지 살펴봐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홍미 노트3

당초 홍미 노트2프로라는 이야기가 많았는데 공식적으로 홍미 노트3라고 밝혀졌습니다. 현재 홍미노트3로 예상되는 유출 이미지와 티저 이미지를 보면 메탈 재질로 되어 있습니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로는 5.5" Full HD 디스플레이, 미디어텍 Helio X10(MT6795), RAM 2GB, 16GB 내장메모리, 1600만 화소 후면 카메라,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3,060mAh 배터리, 지문센서 등을 탑재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대로라면 메탈 바디를 제외하고 사실 성능 자체는 기존 홍미노트2와 큰 차별점이 없다고 할 수 있는데요. 그랜드 피날레라는 이름에 걸맞게 놀라울만한 소식을 전해줬으면 좋겠습니다.

가격은 기본 모델의 경우 기존과 동일한 999위안 정도로 출시될지 메탈을 적용한 만큼 조금 더 가격이 올라갈지 지켜봐야겠습니다.(참고로 홍미노트와 미노트는 다른 제품군입니다. 미노트가 조금 더 고급사양의 제품입니다.)

미5

미5에 대한 이야기도 있습니다. 11월24일 아닌 12월 3일 공개된다라고 하는데요. 그랜드 피날레라는 행사명이나 위 티저 이미지에 표현된 "하이라이트는 마지막에" 라는 의미의 '压轴好戏'라는 단어를 보면 미패드2와 홍미노트3만으로 이 말을 언급하기는 조금 부족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삼성, LG, 애플이 다 공개됐고 이제 마지막 피날레로 샤오미가 하이라이트라는 의미일지 아니면 무언가 마지막에 대단한 것을 내놓을지 의미심장한 말이기는 한데요.

이에 미5도 이날 공개하는 것은 아닌가 혹은 공개되지 않은 무언가를 발표하는 것은 아닌가 하는 추측이 들기도 합니다. 아무튼 샤오미 제미니라 불리우는 미5는 스냅드래곤 820을 탑재했으며 3GB RAM, 안드로이드 6.0 등을 탑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그외 스마트 워치?

샤오미의 스마트 워치가 나오지 않을까 하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스마트워치 시장은 은근히 뜨거운 지금 샤오미에서 이를 놓칠 이유는 없을 듯 보이는데요. 더욱이 IoT를 꿈꾸는 샤오미가 이런 것을 놓칠일은 없을 듯 합니다.

아무튼 24일이 꽤나 기다려지네요. 삼성이나 애플과는 다른 기다림이라고 해야 할까요? 자세한 이야기가 나오면 다시 한번 깔끔하게 정리해보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