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충전아답터 (2)
아끼다 X된다! 정품 USB-C 케이블을 꼭 사용해야하는 이유!

아끼다 X된다! 정품 USB-C 케이블을 꼭 사용해야하는 이유!

USB Type C가 빠르게 보급되면서 USB C 케이블을 별도 구입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본 한 개만 제공하니 집 이외 공간에서 사용할 케이블이 필요한 것이죠. 그런데 아무 고민없이 구입한 이 케이블로 인해 스마트폰에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삼성 정품 USB C 타입 케이블로 충전 중인 갤럭시S8>

기본 제공되는 정품 USB-C 케이블 또는 인증받은 제품 이외 저렴한 가격만을 보고 구입해서 문제가 발생하는 일이 종종 생기고 있습니다. 이 문제가 꽤 심각함에도 많은 사용자들이 저렴한 USB Type C 케이블을 구입해 사용하고 있는데요. 아마존은 꽤 오래 전부터 USB-IF 표준을 따르지 않는 케이블 판매를 금지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국내의 경우 아직 이와 관련한 규제가 없는 상황입니다. 즉, 이로 인한 대비를 오직 소비자의 선택에만 맡기고 있는 것이죠.

<Type C to Type C>

USB Type C 뭐가 문제지?

정확하게 말하면 USB C 타입 자체의 문제가 아닙니다. 이를 만드는 제조사의 문제인 것이죠. 우선 기본도 지키지 못한 불량 케이블이 꽤 많기도 하지만 무엇보다도 각 기기에 적합하지 않은 케이블을 무분별하게 판매하고 있는 것도 문제입니다.

<삼성 정품 MicroUSB와 USB C 타입 젠더>

최근 판매되는 USB Type C 케이블을 보면 양쪽 모두 USB C 타입인 케이블이 있고 또, 한쪽에는 USB C가 또 다른 한쪽에는 기존 USB A 또는 Micro USB 등으로 되어 있는 케이블이 있습니다. 둘다 USB C 타입이면 큰 문제가 없는데요. 서로 다른 방식의 타입으로 되어 있는 경우 저항값이 달라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더욱이 최근 USB Type C 젠더를 같이 제공하고 있는데요. 비 정품 케이블과 USB Type C 젠더가 연결될 경우 문제가 발생하기도 합니다.

<비 정품 USB Type C 케이블>

USB 표준 규격에 따르면 모든 케이블은 정해진 전류량 만큼만을 전달하기 위해 저항을 넣습니다. 일반적으로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에 사용하는 경우 표준 56KΩ짜리 저항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쉽게 정리해보면 56KΩ짜리 저항이 달린 케이블의 경우 3A 전류를 입력하더라도 대략 1~1.2A 정도의 전류만을 기기로 전달하지만 그 이하의 저항이 담긴 케이블의 경우 그 이상의 전류가 스마트폰으로 전달됩니다. 간혹 노트북 등 고용량 충전을 필요로 하는 제품의 충전 케이블은 10KΩ 케이블을 사용하고 있긴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과한 전류가 흘러들어가 디바이스 손상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갤럭시S8용 삼성 정품 케이블&아답터>

즉, 기기별 표준 규격에 맞지 않은 저항값으로 인해 불규칙한 전류가 폰으로 전달될 경우 충전단자는 물론 기기 자체에 심각한 문제를 발생시킬 수 있습니다. 실제로 시중에 판매하는 제품들 중 USB Type C의 경우 56KΩ짜리 저항이 담기고 퀵차지3.0 및 USB3.0 등을 모두 만족하는 케이블은 거의 없다 할 정도로 찾기가 힘들다고 합니다.

이는 정품 USB C 케이블 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비 정품 충전기 아답터나 중국산 유무선 충전기 등으로 인해 폰에 고장이 생길 수 있으며 심각한 경우 안전 문제로 이어질 수도 있습니다.

<갤럭시S8용 삼성 정품 케이블>

대처 방안은?

정답은 딱 한가지입니다. 정품을 사용해야 합니다. 표준 규격을 지키는 케이블을 구입하면 되지 않냐 생각할 수 있지만 표준 규격을 지키고 있다고 하는 업체 조차도 제대로된 제품을 내놓지 못한 경우가 꽤 있었습니다.

즉, 예를들어 갤럭시S8을 사용하고 있다면 갤럭시S8 기본 제공되는 악세사리 들은 물론 삼성에서 판매되는 정식 제품만을 사용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제품에 최적화된 악세사리만 출시하는 만큼 문제가 발생할 확률이 확 줄어들게 되는 것이죠.

<삼성 정품 무선 충전기>

또는 악세사리로 유명한 대기업 제품들을 선택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가격을 고려해보면 굳이 디자인적인 이유가 아니라면 자사의 제품을 구입하는게 더 좋을 듯 합니다. 만약 문제가 발생하더라도 스마트폰 제조사 측에 어필할 수 있는 이유가 되니까 말이죠.

다시 말하지만 아끼다 큰일 납니다. 비싼 제품을 구입해놓고 케이블 등 충전과 관련한 악세사리 비용 아끼려다가 더 큰 손해를 볼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생각보다 쉽게 발생하고 있으며 나에게도 언제든 발생할 수 있는 문제입니다. 따라서, 꼭 정품 악세사리를 사용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9  Comments,   0  Trackbacks
  • 충전기에 돈아끼다가 손해본적 있어서 진짜 뼈저리게 느끼게되더군요
  • 좋은 얘기
    좋은 얘기네요.
    USB-C 타입은 흘려보낼 수 있는 전류량이 크고
    데이터 전송 속도도 빠르기 때문에
    비싸더라도 정품이나 정격 맞는 제품을 사용해야 합니다.
  • 왜 정품을 써야되는지 설명을 잘해주셨네요!
  • 맞아요 저도 이번에 핸드폰 새로바꾸면 악세사리는 꼭 정품으로만 쓰려구요
  • 케이블 을 예비로 하나 더 구매하려고 했는데요. 사실 좀 저렴한 것으로 구매하려고 했었는데 생각을 바꿔야겠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정품 좀 싸게 해주면 좋을 텐데..ㅠ.ㅠ
  • 방문자a
    USB-C는 5핀만큼 보급된 상황이 아니라 검증된 판매처를 찾기 힘들죠. 비싸도 대기업 액세서리샵에서 사는 게 마음 편합니다.
  • pakmun58
    아이폰6 쓰다가 버렸지만, 아이폰은 더하더군요.
    요즘 쓰는 갤6도 정품 아니면, 아예 충전이 아니라 방전이더군요.ㅎㅎㅎ
  • 잇기자
    usb-c타입 중에 제일 좋은게 나우케이블로 알고 있는데요. 이거 usb-c타입이라도 1세대, 2세대를 따져야 하는데 모양만 c타입이고 성능이 후진게 많아서요. 중국산 c타입만 조심하면 될 것 같네요
  • G6
    아... 저도 지금 G6 사용해서 정품 충전기를 잃어 버려서 젠더는 정품이지만 그렇게 사용을 하다가 지금 휴대폰을 사용하지못하고있네요 ..

    정품충전기는 진짜 필수인듯

    충전이안되서..

댓글 쓰기
[휴대PC] 휴대 노트북 PC 충전기 아답터 표준화 된다

사진출처 : NBINSIDE


요즘 데스트탑 보다 노트북이 더 많이 판매되는 상황에서 노트북 마다 아답터 규격이 달라

타인에게 빌리지도 못하고 항시 아답터를 소지하고 다녀야만 했습니다.


하지만 앞으로는 그럴 필요가 없어 질듯 합니다. 물론 아답터를 가지고 다니는 것에는 변화가
 
없겠지만 남에게 빌려 사용해도 무방할듯 합니다. 산업자원부에서 '휴대형 노트북 PC 충

전기 표준안'을 제시하여 2009년 1월부터 적용한다는 취지아래 금일 공청회를 연다  
고 합니다.
국내 PC 제조사를 설득하여 이미 표준안 초안을 완성했으며 이에 해외 업체인
 
인텔, HP등도 표준안 제정에 참여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사실 노트북 제조사들은 표준화에 대해 반대입장을 내왔습니다. 디자인적인 측면과 자사 아

답터가 아닌 표준화된 아답터를 사용했을시 일어나는 A/S문제등을 내세워 표준화의 발목을
 
잡은 것으로 보여집니다.


아답터의 표준화 물론 좋은 소식이긴 합니다. 하지만 휴대성의 중점을 둔 휴대 PC인 만큼

아답터 또한 작은 크기, 안정된 성능으로 출시되기를 기대해 봅니다.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