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G캠플러스 (1)
모토Z, 모토Z포스의 모듈 그리고 LG G5 모듈 어떤 차이가 있을까?

모토Z, 모토Z포스의 모듈 그리고 LG G5 모듈 어떤 차이가 있을까?

레노버(Lenovo)에서 공개한 모토Z(Moto Z)와 모토Z포스(Moto Z Force)는 모듈형 스마트폰입니다. 모듈형 스마트폰은 쉽게 말해 스마트폰의 기본 기능 이외에 모듈을 교환 또는 추가 연결하여 조금 더 좋은 성능 혹은 더 다양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제품입니다. 

최근에 출시한 LG G5도 모듈형 스마트폰인데요. 아무래도 두 제품을 비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과연 어떤 차이가 있을까요?

LG G5 모듈

우선 LG G5 모듈은 2가지가 있습니다. 'LG 캠 플러스(Cam Plus)', 또 하나는 뱅앤올룹슨(B&O)와 협엽하여 만들어낸 'LG Hi-Fi Plus'입니다.

LG 캠 플러스는 카메라 촬영을 더욱 쉽게 만들어주는 모듈로 카메라를 빠르게 실행할 수 있고 일반/광각 카메라를 쉽게 전환해주는 버튼과 줌 버튼 등을 내장했습니다. 특히 추가 1,200mAh 배터리를 탑재했고 그립감을 높인 디자인으로 설계됐습니다.

LG Hi-Fi Plus(하이파이 플러스)는 32bit 출력이 가능한 DAC와 전용 앰프로 구성된 모듈입니다. 이 모듈을 장착한 경우 스마트폰 상단에 있는 이어폰 단자가 아닌 모듈에 있는 단자에 이어폰을 연결해서 음악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당연히 더 퀄리티 높은 사운드를 들을 수 있습니다.

LG G5 모듈의 연결 방식은 스마트폰 하단부 버튼을 눌러 잡아 당기면 분리가 되며 여기에 원하는 모듈을 결합하는 방식입니다. 

스페인에서 직접 만나본 LG G5 체험 후기. 스마트폰 시장에 산뜻한 바람을 일으킨 LG G5

모토Z와 모토Z포스의 모듈 모토 모드스

레노버는 총 4개의 모듈을 공개했습니다. 첫번째로 '모토 스타일 쉘'입니다. '모토 스타일 쉘' 모듈은 쉽게 말해 후면 커버로 다양한 색상, 패턴, 재질의 케이스를 선택해서 후면에 부착할 수 있습니다. 심한 카툭튀를 보안해줄 수 있습니다. 

두번째는 스피커 모듈로 10시간 추가 사용이 가능한 배터리와 킥 스탠드 그리고 스피커를 내장한 'JBL 사운드 부스트'입니다. 별도 페어링 과정없이 후면 하단에 있는 단자를 통해 장착만 하면 바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세번째는 피코 프로젝터 모듈인 '인스타 쉐어 프로젝터'입니다. 최대 70인치 화면을 감상할 수 있는 프로젝터로 밝기 50루멘, 명암비 400:1, 배터리 1,100mAh로 사용시간은 최대 1시간 정도라고 합니다. 사용시간이 조금 아쉽네요.

마지막 네번째는 추가 배터리 팩 모듈 '오프그리드 파워 팩'입니다. 최대 22시간 추가 사용이 가능한 2,200mAh 배터리를 탑재했습니다. 

LG G5와 달리 모토Z와 모토Z포스 모듈의 연결방식은 간단합니다. 자석 방식으로 가까이 가져다 대면 쉽게 장착이 되며 또 그 만큼 쉽게 분리할 수 있습니다. 또한, 모토Z와 모토Z포스 후면 하단에 있는 단자를 통해 스마트폰과 모듈을 쉽게 연결할 수 있습니다.

모듈형의 끝판 왕? 레노버 모토Z 그리고 모토Z포스

어떤 방식이 좋을까?

모토Z와 모토Z포스의 모듈 방식을 보면 LG G5보다 확실히 사용히 간편합니다. 자석방식을 통해 탈부착이 간단하며 LG G5처럼 모듈 교체시 전원이 꺼질 일도 없습니다. 무엇보다도 장착 방식과 디자인의 특성상 LG G5보다 더 다양한 방식의 모듈을 만들어낼 수 있습니다. 

더욱이 G5의 경우 하단부 모듈 교환 방식의 디자인을 채택하여 이전 세대 제품들에 비해 불량률이 많다는 문제를 안고 있습니다. 하지만 모토Z와 모토Z포스의 경우는 기본적인 제품의 완성도만 보여준다면 이런 문제가 발생할 확률이 상대적으로 적을 수 밖에 없습니다.

물론 모토Z와 모토Z포스도 후면 단자가 외부로 노출되어 있어 손상에 취약할 수 있다는 단점도 있습니다만 이는 사용 이후의 문제이며 사용 초기에 발생하는 불량율과는 조금 다른 측면이 아닐까 합니다. 또, 후면커버를 통해 이를 보호할 수 있구요.

하지만 반대로 외형 즉, 디자인을 보는 사용자들에게는 LG G5가 조금 더 나을 수 있습니다. 제품의 두께나 외형을 최대한 변화시키지 않는 방식을 고집했던 LG G5의 경우는 모듈을 교환한다고 해도 제품의 슬림함을 최대한 유지할 수 있습니다. 

이것도 LG 하이파이 플러스 모듈에 한한 부분이기는 하지만 현재 각자 공개된 모듈을 보면 두께가 턱없이 두꺼워지는 모토Z나 모토Z포스에 비해 G5가 디자인적으로 조금 더 나은 모습을 보여줍니다. 

장단점이 있는 만큼 더 다양한 모듈이 나오길!

일단 LG G5는 이미 출시되서 사용자의 평가를 받은 상황이고 모토Z와 모토Z포스는 아직 출시되지 않은 만큼 두 기기의 좋고 그름을 판단하기는 이른 듯 합니다. 공개된 정보만으로 판단할 수 있는 부분도 있겠지만 실제 나와서 어느 정도의 성능을 보여주는지도 봐야하니까 말이죠.

중요한건 앞으로 더 다양한 모듈 방식이 나와 그 중 가장 좋은 방식이 레퍼런스가 되어 사용자에게 편의성을 안겨주고 모듈간의 호환성을 높이는 것도 사용자 입장에서는 가장 좋은 방향이 아닐까 합니다. 이런 측면에서 더 많은 업체가 모듈형 스마트폰을 출시해주었음 좋겠습니다.

아무튼 조금 침체기였던 스마트폰 시장에 꽤나 재미난 제품을 들고 나온건 분명합니다. 한번 사용해보고 싶은 욕구가 마구 샘솟네요. 우선 버라이즌을 통해 올 여름 독점 판매가 된다고 합니다. 그 후 가을 쯤 판매처를 확대한다고 하니 더 다양한 정보를 얻으려면 조금 더 기다려야 할 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