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PBP (2)
알파스캔 49인치 4K 모니터 49U77F, 49인치를 더욱 알차게 쓰는 방법은?

알파스캔 49인치 4K 모니터 49U77F, 49인치를 더욱 알차게 쓰는 방법은?

사실 PC 모니터용으로만 49인치 4K 모니터를 쓰기에는 무언가 아쉽다. 아니 과소비하는 느낌이다. 치킨 시켜서 무만 먹고 버리는 느낌이랄까? 그래서 알파스캔은 49U77F에 49인치 큰 화면을 알차게 사용할 수 있는 PIP, PBP 기능을 지원하고 있다.

이전 리뷰를 보려면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된다.

<아이는 게임을 아빠는 스포츠를>

PIP(Picture in Picture)

요즘은 TV를 보면서도 스마트폰을 하거나 PC를 하는 등 멀티로 콘텐츠를 소비하고 있다. 이런 사용자들에게는 PIP 기능은 필수다. 특히 원룸에서 살면서 모니터와 TV를 모두 놓고 사용하기 힘들 경우 또는 거실 TV 리모콘 장악이 서열상 힘든 경우 방에 이 알파스캔 49U77F를 두면 때로는 모니터로 때로는 TV로 혹은 동시에 겸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더욱이 49인치 큰 화면 사이즈이기에 PIP와 뒤에 소개할 PBP의 활용도는 더욱 커지게 된다.

<아내는 인터넷 서핑을 남편은 낚시 채널을>

49U77F에 PC와 셋탑박스가 연결되어 있을 경우 PIP 기능을 활용해 메인화면은 PC화면을 띄워 작업하면서 작은 창으로는 TV를 볼 수 있다. 물론 반대도 가능하다. 큰 화면을 TV로 작은 화면을 PC화면으로 바꿀 수도 있다.

이 작은 TV화면은 위와 같이 위치도 사용자 환경에 따라 자유롭게 바꿀 수 있으며 화면 크기 역시 소/중/대 총 3가지 사이즈로 변경할 수 있다.

놓치고 싶지 않은 스포츠 경기가 있다면 일하면서도 경기를 감상할 수 있고 TV를 큰 화면으로 보면서 3D 모델링이나 인코딩 등 시간이 필요한 작업의 진척 사항을 작은 화면으로 봐가며 시간을 보낼 수 있다.

PIP, PBP 둘다 조작방식은 아주 간단하다.

리모컨에 있는 버튼을 통해 손쉽게 변경할 수 있다. Sub 화면의 위치부터, Main/Sub 위치 교환, 화면 크기 변경, 메인 오디오 변경 등을 리모컨으로 모두 설정할 수 있다.

PBP(Picture by Picture)

PBP 기능도 지원한다. 49U77F에 데스크탑, 노트북, 셋탑박스, 콘솔 게임기까지 총 4가지가 연결되어 있다면 한 개의 화면에 4개 화면으로 동시에 모두 볼 수 있다.

3,840x2,160 UHD 초 고해상도를 지원하는 만큼 4개 화면으로 나눠져도 24인치 FHD 모니터 4개가 되는 만큼 전혀 무리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 1대를 사면 4개의 24인치 FHD 모니터가 생기는 것이다.

이게 가능한 이유는 49U77F가 HDMI2.0 단자 2개와 DP1.2 단자 1개 여기에 VGA 단자까지 폭넓게 지원하고 있기에 다양한 기기를 연결할 수 있다. 예를들면 HDMI1은 4K2K 60Hz를 지원하는 만큼 콘솔게임을 연결해 사용하고 HDMI2는 4K2K 30Hz를 지원, 노트북, 데스크탑, 셋탑박스 등을 연결하면 된다.

다만, 최근 VGA를 지원하는 기기가 점점 사라지는 만큼 추가 HDMI 포트를 하나 더 넣으면 더욱 활용도 측면에서 좋지 않았을까 한다.

PBP 활용도는 크다. 친구와 함께 과제를 할 때 49U77F 모니터에 친구가 가져온 노트북을 연결한 후 PBP 기능을 구현하면 화면을 1 : 1 비율로 반을 나눠 사용할 수 있다.

또, 화면 한쪽은 작업을 하면서 다른 한쪽 화면으로는 방해하러 들어온 아이에게 뽀로로 등 아이를 위한 동영상 등을 보여줄 수 있다.

사이니지 활용으로도 굿!

개인 사용자들 이외에 작은 매장을 운영하는 경우 사이니지로도 활용할 수 있다. 매장에 온 손님들에게 TV를 보여주는 용도로 활용하면서 다른 화면으로는 매장을 홍보하기 위한 광고 용도로 활용할 수 있지 않을까 한다.

전문 사이니지 보다는 모니터로 TV로 활용할 수 있기에 작은 규모의 매장에서는 오히려 이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활용도 측면에서 더 나을 수 있지 않을까 한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본 글은 알파스캔으로부터 제품을 무상 지원받아 작성한 글이다.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한 대의 모니터에 두대의 PC를 삼성 게이밍 모니터 C49HG90DMK

한 대의 모니터에 두대의 PC를 삼성 게이밍 모니터 C49HG90DMK

정확하게 16 : 9 모니터를 베젤없이 붙여놓은 듯한 32 : 9 비율의 삼성 게이밍 모니터 C49HG90DMK는 지금까지 없었던 화면 비율로 아주 특별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바로 PBP 기능이다.

<좌측은 데스크탑이, 우측은 게이밍 노트북이 연결된 이미지>

PBP 기능은 뭐지?

PBP는 Picture by Picture의 줄임말로 한대의 모니터에 2대의 PC를 연결, 화면을 둘로나눠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하나의 PC를 가지고 각기 다른 프로그램을 실행하는 것이 아니라 각기 다른 PC 혹은 스마트폰/태블릿 등을 동시에 연결해서 구동하는 것이다.

<추가 키보드와 마우스만 있으면 된다.>

즉, 삼성 게이밍 모니터에 PC 2대를 연결해서 한쪽 화면에서는 게임을, 한쪽 화면에서는 영화를 보는 특별한 상황을 연출할 수 있다.

후면에 있는 2개 HDMI, DP포트 등 다양한 입출력 단자가 있기에 사용하는 기기에 맞게 연결한 후 PBP를 실행하면 된다. 실제 데스크탑 PC와 노트북을 동시에 연결해봤다. 둘다 HDMI를 지원하는 만큼 모니터 HDMI 케이블 단자에 연결했다.

PBP 설정방법은?

PBP 실행 방법은 모니터 하단 맨 우측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온다. 버튼을 활용 PBP를 선택해 '동작'으로 변경하면 된다.

동작으로 변경하면 바로 32 : 9 비율이었던 모니터가 16 : 9 모니터가 된 듯 좌우로 나눠 2대 PC의 바탕화면을 보여준다.

PBP 어떻게 활용할까?

아이에게 영화를 보여주면서 전혀 방해없이 블로깅이나 회사 업무를 하고 또는 다른 이에게 영화를 보여주면서 나는 게임을 할 수 있다. 위 영상을 보면 데스크탑으로 더위처3를 하고 노트북으로 영화를 보여주는 영상이다.

한쪽에서는 열심히 고사양의 게임을 즐기고 있고 방해없이 다른 사람은 영화를 보거나 다른 업무를 하는 등 자유로운 활용이 가능하다.

<한쪽에서는 게임을 한쪽에서는 홈트레이딩>

PBP 기능이 좋은 점은?

한 대의 PC로 동시에 실행하는 것이 아니기에 프로그램이 버벅일까 걱정할 필요도 없고 당연히 각 PC에 이어폰을 연결하면 방해없이 서로 다른 사운드를 들을 수도 있다. 당연히 간섭할 수도 없다. 방해받을 일이 전혀없다.

즐기는 용도 이외 업무용으로 좋다. 노트북이나 삼성 덱스 등이 있을 경우 거래처 직원 혹은 다른 팀원에게 통 크게 모니터 절반을 빌려줄 수도 있다. 예를들면 한쪽에는 디자이너 PC 포토샵을 띄워놓고 한쪽에는 내 노트북에 있는 클라이언트 회의 문서를 보여주면서 바로 그 자리에서 수정도 가능하다.

<좌측은 더 위처3를, 우측은 영화를 감상하는 이미지>

신혼부부 혹은 연인의 경우 서로 하는 게임이 다를 때, 보고 싶은 영화가 다를 때 각자의 기기를 연결해서 화면을 나눠 볼 수도 있다. 이외에도 활용 방안은 무궁무진하다.

물론 모니터 두대를 놓고 각기 다른 제품을 연결해 사용할 수 있지만 이 경우 32 : 9 비율로 더 생생하고 실감나게 게임을 즐길 수는 없다. 삼성 게이밍 모니터로 게임을 즐기다 PBP 기능으로 간섭없이 각기 다른 즐거움을 누리며 사용할 수 있다라는 점이 이 제품의 크나 큰 차별화가 아닐까 한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 이 글과 영상은 삼성 게이밍 모니터 체험단으로 선정되어 작성한 글입니다.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