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상파와 위성 dmb의 만남 과연 이뤄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상파와 위성이여 합체하여라... 기다려 주마...

지상파 dmb는 얼마전 최단기간 1000만 돌파를 기념하며 기념광고를 하고 있습니다. 수치로만 따지고 보면 참 대단한 기록이긴 합니다. 하지만 실상을 가만히 들여다보면 실속이 없다는 치명적인 단점으로 지상파 dmb 그리고 위성 dmb의 체질(?) 개선이 절실히 필요할 때이긴 합니다.

더욱이 뉴미디어 서비스인 IPTV가 늦어지긴 했지만 특별법을 마련하여 발전할수 있는 토대를 마련함에 따라 지상파, 위성 dmb 또한 방송법에 얽메이기 보단 모바일 사업분야와 방송을 합친 새로운 법안을 마련할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습니다.

다행으로 정부와 방통위는 전담반을 마련하여 현재 dmb사업에 규제를 걸고 있는 많은 법안에 대해 완화하고 활성화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입니다. 그 중 일환으로 지상파와 위성 dmb를 통합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델을 계획하고 있다고 합니다.
 
같으면서도 서로 다른 지상파와 위성 dmb 이기에 개선해야할 문제점들이 다른것도 있고 같은 부분도 분명 존재할 것입니다. 이렇듯 서로간의 힘든 상황을 잘 알기에 통합하려는 방안이 긍정적으로 진행되지 않을까 하는 예상을 하지만 단순히 단말기내에 두가지 서비스를 모두 즐기는 것에서 벗어나 두 사업의 결합된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어떨까 합니다.

계획은 말그대로 계획일 뿐입니다. 통합서비스 모델을 개발하여 진행하려는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수익구조부분이나 기술적인 문제까지 넘어야 할 산은 분명 산재해 있습니다. 이러한 문제점을 개선하여 훌륭한 새 모델을 만들어주길 기대해 봅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