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스포츠 밴드 기어핏2(Gear Fit2), 기어핏과 차이점은? 계속쓸까? 정리할까?

스포츠 밴드 기어핏2(Gear Fit2), 기어핏과 차이점은? 계속쓸까? 정리할까?

삼성전자는 GPS를 내장한 스포츠 밴드 기어핏2를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전 세대인 기어핏에서 디자인과 기능을 대폭 강화한 것이 특징인데요. 2년만에 출시된 기어핏 후속 과연 어떤 차이가 있는지 한번 정리해봤습니다. 저 역시 글을 정리하면서 가지고 있는 기어핏을 정리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을 좀 해봐야겠습니다. 뭐 이미 마음이 많이 기울었긴하지만요.

기어핏2(Gear Fit2)와 기어핏 스펙 비교

츨시된 기어핏2 스펙을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디스플레이 : 1.5" 커브드 Super AMOLED(216x432)
운영체제 : 타이젠(Tizen)
프로세서 : 1GHz 듀얼코어
메모리 : 512MB
스토리지 : 4GB
배터리 : 200mAh
센서 : GPS, 가속도계(Accelerometer), 자이로(Gyro), 기압계(Barometer), 심박측정센서(HRM)
사이즈 : 24.5x51.2mm
무게 : 28g(S), 30g(L)
지원 단말기 : 안드로이드 4.4버전 이상, RAM 1.5GB 이상
알림기능 : SNS, 전화수신, 이메일, 앱, 스케쥴 등
방수방진 : IP68
컬러 : 블랙, 블루, 핑크
가격 : 179달러

전작인 기어핏과 비교해보면 2년 이라는 시간이 준 변화가 꽤 큽니다. 우선 디스플레이 크기는 기존 기어핏(1.84", 128x432) 보다 작아졌지만 해상도는 조금 더 높아졌습니다.

프로세서는 1GHz 듀얼코어를 탑재했는데요. 지난해 말 공개한 바이오 프로세서가 탑재되지 않을까 하는 추측이 있긴 했는데요. 만약 그렇다면 헬스케어 스마트밴드로 기존 기어핏에 비해 더욱 정확한 모니터링이 가능하지 않을까 합니다.

메모리의 경우 기존 8MB에서 512MB로 대폭 상승했으며 저장공간 역시 4GB를 내장 스마트폰 없이 음악을 담아 운동하며 감상할 수 있게 됐습니다. 배터리는 기존 210mAh에서 10mAh가 줄어든 200mAh입니다.

위에 따로 소개하겠지만 GPS가 추가로 내장된 상황에서 과연 배터리 사용시간을 얼마나 유지할 수 있을지 궁금해집니다. 일단 3~4일 정도 사용이 가능하다고 하는데 실 사용시간은 이보다 줄어들지 않을까 합니다.

무엇보다도 기존 기어핏은 HRM, 가속도계, 자이로 센서만 탑재되었지만 기어핏2은 여기에 GPS와 기압계가 추가됐습니다. 런닝이나 자전거를 많이 타는 분들에게 반가운 소식일 듯 한데요. GPS가 내장되면서 자전거, 런닝할 때 이동한 거리 및 경로 등을 기록할 수 있게 됐습니다.

방수방진 기능 역시 IP67에서 IP68로 더 강화됐습니다. 참고로 IP68은 1.5m 수심에서 30분 정도 견딜 수 있는 수준입니다.

마지막으로 컬러는 블랙 한가지에서 블랙, 블루, 핑크 3가지로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가격은 기어핏보다 20달러 저렴해진 179달러에 판매합니다. 기능은 더 개선되었는데 가격은 저렴해졌다니 좋은 소식이네요.

실제 구동영상입니다. 더버지에서 기어핏2 핸즈온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상당히 부드럽게 동작하고 전체적인 GUI 세련되고 깔끔하게 변화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물론 직접 사용해봐야 더 자세히 알겠지만요. 흠~ 기대가 됩니다.

기어핏2와 기어핏 디자인 비교

우선 사이즈는 23.4x57.4mm의 전작에 비해 24.5x51.2mm로 세로 길이가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무게는 27g인 기어핏과 비교해서 작은 사이즈의 스트랩을 착용했을 경우 28g, 큰 사이즈의 스트랩을 착용할 경우 30g으로 미세하게 무거워졌습니다. 두께에 대한 정보는 없는데요. 일단 이미지상으로 기어핏에 비해 기어핏2가 많이 얇아졌습니다. 두께에 대한 아쉬움이 있던 분들에게는 희소식이 될 듯 합니다.

<기어핏>

밴드에 대한 호불호가 좀 있을 듯 한데요. 큰 패턴 무늬를 선호하지 않는 저에게는 불호쪽에 가깝습니다. 다만 기어핏의 치명적인 단점중 하나로 오래 사용시 크롬테두리가 벗져지는 문제가 있었는데요. 이 크롬 테두리가 드디어 사라졌습니다.

실 착용컷이나 위 영상들을 보면 피트니스는 물론 정장에도 꽤나 잘 어울리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모델들이 착용한 컷을 보고 판단할수는 없겠지만 샤오미 미밴드가 다양한 컬러로 출시되어 개인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었던 점을 생각해보면 이번 3가지 컬러 출시는 괜찮은 선택으로 보여집니다.

다시 뜨거워지는 웨어러블 시장

샤오미 미밴드2를 공개했고 삼성 역시 기어핏2를 선보였습니다. 이외에도 핏비트, 마이크로소프트, 소니 등 많은 업체에서 관련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는데요. 스마트워치와는 또 다른 헬스케어 시장을 공략하고 있습니다.

헬스케어 웨어러블 시장은 이런저런 모든 기능이 담긴 스마트워치와 달리 뚜렷한 목적을 가진 만큼 오히려 타켓층이 명확하다라는 장점이 있습니다. 즉, 이들의 구매 욕구를 확실히 자극할 경우 충분히 치고 올라갈 수 있는 초기 성장 단계인 만큼 이러한 다양한 제품이 출시되었음 좋겠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