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게이밍의자 추천. 핫한 게이밍의자 에이픽스 GC001울프 사용후기

게이밍의자 추천. 핫한 게이밍의자 에이픽스 GC001울프 사용후기

필자는 의자를 그리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았다. 사무실에서는 스탠딩 책상을 이용해왔기도 하고 집에서 쓰는거야 뭐 대충 가성비 있는 제품을 구입해 사용해왔다. 그래서 몇십만원씩 하는 의자를 이해하지 못했다. 그런데 나이를 먹어서일까? 서있는 시간보다는 앉아있는 시간이 더 길어지기 시작했고 조금의 불편함 조차도 몸은 그대로 받아들여 삐그덕 삐그덕 쉽게 반응하기 시작했다. 젠장~! 슬프다!

게임을 하거나 혹은 사무실에서 또, 필자처럼 블로깅을 하면서 몇시간씩 내 몸을 의지해야 했던 '의자'를 지금까지 대충 대충 골라왔다는 게 참 어리석은 행동이었음을 조금씩 조금씩 알게 된 것이다.

에이픽스 GC001울프

그렇다고 갑자기 비싼 의자를 선택할 수는 없기에 이 역시 가성비 좋은 제품을 찾던 중 평가가 상당히 좋은 녀석을 발견하게 됐다. 바로 '에이픽스 GC001 울프'라는 제품이다. 이 제품에 눈길이 간 이유는 딱 4가지.

메탈로 만들어진 프레임과 오발
TUV 인증 CLASS-4 등급의 가스스프링
제조사 유통 및 판매
네이버 평점

그간 저가제품만을 사용해서 그런가 갑자기 오발이 부러진 적도 있으며 인조가죽이 갈기갈기 갈라지고 부스러기가 떨어지는 경우를 직접 겪어봤다. 그래서 내구성이 무엇보다도 중요했으며 가성비를 좋아하는 필자의 특성상 되도록 저렴한 제품 하지만 저렴한 이유가 제품이 아닌 그 외적인 요인이여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에이픽스는 위 조건에 딱 맞아떨어졌다. 별도 총판을 두지 않고 제조사인 에이픽스에서 직접 유통과 판매를 진행, 마진을 최소화해서 가격을 낮췄으며 네이버 평점 역시 상당히 우수했다. 타 게이밍의자 대비 품질은 더 우수하면서도 가격은 상대적으로 저렴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참고로 약 6개월 동안 1만개 이상 판매됐다.

여기에 프레임은 물론 오발까지 플라스틱이나 나무합판이 아닌 메탈 소재를 적용해서 아주아주 튼튼하며, 의자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가스스프링의 경우 최대 하중 150kg까지 허용해주는 클래스-4(CLASS-4) 등급의 제품을 사용하고 있다.

에이픽스 GC001 울프 조립해보자!

대다수의 의자가 그러하듯 이 제품 역시 조립과정이 필요하다. 기본적으로 크게 등받이 시트, 하부시트, 의자다리(오발), 가스스프링으로 나눠지며 이외 의자바퀴, 시트 트레이, 사이드 커버, 쿠션 등으로 이뤄져 있다.

또한, 기본 제공되는 육각렌치와 십자 드라이버를 통해 조립이 가능하며 나사, 와셔 등 이 모두를 기본 제공된다.

설명서대로 따라하면 간단하다. 다만, 프레임이 강철이라 무게가 있어서 힘이 다소 약한 경우 같이 하는게 좋다.

하부시트에 등받이 시트를 올려준 후 측면에 '긴 육각나사'로 고정해주면 된다. 순서는 설명서에 나와있는대로 나사를 박아주는 것이 좋다. 개인적으로 이 과정이 가장 어려웠는데 이 과정만 지나면 너무나 쉽게 할 수 있다.

그런 다음 하부시트 바닥면에 시트트레이를 고정해준다.

방향이 무척 중요하다. 가스 스프링 삽입 방향이 의자 뒤쪽으로 향해야한다. 이때는 '짧은 육각나사'로 조립한다.

필자는 안보고 막 조립하다가 섞어서 나사를 고정, 다시 다 분리해서 재조립했다. 역시 설명서 정독은 필수!!

오발커버, 가스스프링, 가스스프링 커버을 조립한 오발 위에 앞서 조립한 의자들어 구멍에 맞춰 삽입해준다.

좌우 사이드 커버를 모양에 맞게 끼워준 후 십자 나사로 고정하면 끝.

기본 제공되는 허리쿠션, 목받침쿠션, 프리미엄 헤드 쿠션을 사용자의 쓰임새에 따라 장착하면 정말 끝. 참고로 쿠션 장착방법은 설명서에 나와있지 않다. 설명서내에 조립영상 URL이 담긴 QR코드가 있는데 이를 통해 게이밍의자 조립 및 쿠션 장착방법을 영상으로 볼 수 있다.

천천히 그리고 필자처럼 실수해서 다시 해도 30분이면 다 조립한다. 다만 나사 조이거나 의자를 들어 가스스프링에 끼워주는 등의 과정은 다소 힘이들 수 있다. 따라서 주변에 도움을 받아 하는 것도 좋다.

신세계 게이밍 의자 GC001 울프

게이밍 의자를 사용해오지 않았고 PC방도 거의 안갔던 나에게 게이밍의자 GC001 울프는 신세계 였다. 우선 최대 180도로 확 누울 수 있는 등받이 시트는 꿀잠잘 수 있을만큼 편리했다. 처음 확 젖혔을 때 뒤로 넘어가지 않을까 움찔 하기는 했지만 아주 튼튼하게 받춰주는 내구성은 괜한 걱정이었다. 이제는 거침없이 뒤로 젖혀 누워버린다. 7살 딸아이에게도 앉아보라고 한 후 뒤로 젖혀주니 넘어지는 줄 알고 움찔했지만 이제는 놀이기구마냥 해달라고 졸라댄다.

측면에 있는 레버를 들면 등받이 시트가 뒤로 젖혀진다. 최대로 젖힌 상태로 누워버리면 내 무게로 인해 의자 헤드부가 바닥에 닿는다. 그럼에도 의자는 넘어지지 않는다. 정말 탄탄하게 받쳐준다. 기본적으로 조립하면서 느낀 강철의 무게, 강철 오발, 나일론 휠(오발 바퀴) 등을 보고 있으며 내구성에 있어서는 걱정할 필요없다고 느껴질 정도다.

참고로 일반 의자의 경우 기본적으로 뒤로 몸을 기대면 탄력에 의해 등받이가 뒤로 기울어지고 다시 똑바로 앉으면 되돌아오는데 이 제품의 경우 각도를 조절하면 기대거나 힘으로 밀어도 등받이가 움직이지 않는다. 오직 레버를 통해서만 각도가 조절된다. 그리고 당연히 높낮이 조절 레버를 통해 높낮이 및 틸팅 조절이 가능하다. 개인적으로는 GC001 울프 게이밍의자의 방식이 더 마음에 든다. 좋은 자세 잡기에 딱 좋다. 내 움직임에 따라 의자가 쉽게 움직이면 안좋은 자세, 그저 편안한 자세로 돌아갈 수밖에 없다.

편안함, 쿠션감은?

고급 PVC 가죽 소재와 콜드PU폼 내장재를 사용했다.

우선 박음질을 상당히 타이트하게 그리고 촘촘하게 해서 울거나 하지 않고 팽팽한 느낌이다. 가죽 소재의 경우 장시간 사용시 반드시 늘어나기에 최대한 촘촘하고 텐션있게 마감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부분에서 상당히 좋은 점수를 줄 수 있다.

다만 쿠션감의 경우는 호불호가 있을 듯 싶다. 조금 더 부드럽게 그리고 푹신하게 감겨주는 느낌을 원한다면 다소 실망할수 있다. 이 제품은 딱 그 중간이다. 딱딱하지도 그렇다고 푹신하지 않는 적당한 텐션을 가진 쿠션을 사용하고 있다. 굳이 세분화하자면 하드한 쪽에 조금 더 치중된 느낌이다. 개인적으로 너무 푹신하면 오히려 불편해서 어느정도 강도가 있는 쿠션을 좋아해 만족하고 있다.

반대로 허벅지 부분이 닿는 의자 끝부분은 조금 더 푹신한 소재를 사용했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싶다. 의자 끝부분이 살짝 올라와 있어서 다른 부분보다 허벅지 부분에 닿는 압박감이 있다. 그런데 조금 딱딱하게 느껴져서 다소 불편하다. 이 부분은 조금 부드러운 소재를 적용했으면 더 좋았을 듯 싶다.

팔걸이는 대만족이다. 우레탄 소재로 딱딱하고 차가운 느낌이 아닌  적당히 눌리는 탄성과 따뜻함이 있다. 상당히 좋은 느낌을 준다. 또 그 면적도 넓어서 편안하게 팔을 올릴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팔걸이 각도 조절이 정말 다양한다. 높이 조절정도가 아닌 총 4개 방식으로 팔걸이를 조절할 수 있다.

우선 앞쪽에 위치한 버튼을 누르면 팔걸이를 앞/뒤로 움직일 수 있으며 뒤쪽 바깥면에 있는 레버를 올려서 팔걸이 높낮이를 조절할 수 있다. 여기에 안쪽 중앙부에 위치한 버튼을 눌러 좌우로 이동, 팔걸이 폭을 조절할 수 있다. 끝이 아니다. 각도 조절까지 가능하다. 정말 다양한 방식으로 나에게 딱 맞게 맞출 수 있다. GC001울프 가격을 고려하면  상당히 세심한 부분이라고 할 수 있다.

필자의 키는 178cm에 76kg이며 어깨가 넓은 편이다. 일부 리뷰에서 등판 좌우측 날개 부분이 약간 안쪽으로 기울어진 형태로 디자인 되어 있어 어깨가 많이 넓거나 덩치가 큰 경우 다소 불편하다는 의견도 있는데 필자의 덩치에는 딱 맞았다. 이 부분이 내 몸을 적당히 고정하고 잡아주는 느낌을 받아 뒤로 젖혀 누워있을 때 꽤 안정적이었다.

기본 제공되는 쿠션의 경우 모든 사용자의 몸에 맞출 수는 없다. 즉, 개개인에 따라 편안할 수도 그렇지 않을 수도 있기에 우선 장착해보고 사용한 후 판단하는 것이 좋을 듯 싶다.

더할나위 없는 가성비 게이밍의자

게이밍의자이기는 하지만 꼭 게이밍에 한정지을 필요는 없을 듯 싶다. 장기간 앉아서 근무해야하는 직장인이나 학생에게도 정말 편리한 의자가 될듯 하다. 기본적으로 튼튼한 내구성은 오랜시간 사용은 물론 사용자의 안전 역시 보호해주며 180도까지 젖혀지는 시트는 잠깐잠깐 휴식을 꿀맛으로 만들어준다. 적당한 탄력의 쿠션과 편하디 편한 팔걸이는 덤이다.

이런 장점의 제품이 가격은 고작 15만원대다. 이 정도 퀄리티의 게이밍의자인데 15만원대. 비슷한 성능, 소재, 스펙을 가지고 있는 메이커 제품을 보면 상당한 가격이며 동일한 가격대의 제품들과 비교하면 성능에 있어 큰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다. 만약 가성비 의자, 가성비 게이밍 의자를 찾는 분들이라면 그 선택지에 올려놔도 될만한 제품이 아닐까 한다.

개인적으로 발까지 거치할 수 있는 제품이 있었으면 좋겠다. 지금 제품에서 옵션으로 하기에는 어려울 듯 싶은데 조금 더 가격을 올려서 이런 제품을 만드는건 어떨까 한다.

* 본 글은 에이픽스로부터 제품을 무상 지원받아 작성한 글입니다.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