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뉴 백피트 핏부스트 (1)
운동할 때 딱맞는 블루투스 이어폰을 찾는다면? 플랜트로닉스 방수 무선 이어폰 뉴 백피트 핏부스트

운동할 때 딱맞는 이어폰을 찾는다면? 플랜트로닉스 방수 무선 이어폰 뉴 백피트 핏부스트

운동할 때 적합한 블루투스 이어폰은 어떤걸까? 음질이 뛰어난거? 디자인이 예쁜거? 사용이 편리한거? 착용감이 뛰어난거? 배터리가 오래가는거? 만약 이 요건들 중 몇가지만을 선택해야 하고 일부 포기해야한다면 굳이 그러지 말라고 말하고 싶다.

오늘 소개할 플랜트로닉스 뉴 백비트핏은 하루 약 6시간 정도를 1주일 동안 쭉 사용한 제품으로 느낀 점을 간략히 정리하면 '개인 호불호가 있는 디자인을 제외하고 위에 나열한 모든 조건에 맞는 제품이다.'라고 말할 수 있다. 

일단 메이커?

정말 다양한 중국산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도 있지만 이 제품은 플랜트로닉스에서 출시한 제품이다. 50년 이상 월드와이드 넘버원 블루투스 헤드셋 브랜드이며 최초로 달에 다녀온 닐암스트롱도 플랜트로닉스를 착용했다. 블루투스 헤드셋 뿐만 아니라 PC, 게임, 피트니스, 오피스 헤드셋 등 특화된 헤드셋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또한, NASA,  미연방 항공청, 911 센터 등 각 분야 글로벌 기업이 지정한 공식 헤드셋 역시 플랜트로닉스다. 오늘 소개할 뉴 백비트 핏은 이름 그대로 피트니스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우선 구성품을 보면 뉴 백비트 핏, 설명서, 충전파우치, 충전케이블이 있다. 

그래서 뭐가 좋은데? 착용감

개인적으로 가장 좋게 느낀건 착용감이다. 넥밴드 타입으로 완전 선이 없는 좌우 분리형 제품은 아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목에 닿는 밴드 부분이 무척이나 부드럽고 유연성 있는 소재로 되어 있어 좌우 분리형 제품으로 느낄 정도다.

천 소재가 아닌 실리콘 느낌의 소재로 되어 있어 땀이 흘려도 쉽게 닦아낼 수 있으며 너무나 쉽게 휘어지는 유연성은 착용할 때를 빼고 운동을 시작하면 착용했는지를 잊어버릴 정도로 편리하다.

이어헤드 부분 역시 마찬가지다. 귀를 너무 꽉 막지도 않고 그렇다고 헐겁지도 않은 적당한 눌림은 음이 새어나가는 것을 막아주며 귓바퀴에 고정되는 윙 팁은 더욱 단단하게 고정해준다. 과한 움직임에도 꼼짝도 안한다. 또한, 땀이 스피커 안으로 들어가는 것을 막아주는 디자인이다.

그 다음은 음질

음질도 상당히 좋았다. 최근 블루투스 이어폰 음질이 비약적으로 발전해서 좋아지긴 했지만 처음 음악을 듣자마자 오~ 괜찮네 라는 평가가 나온 건 이 제품을 포함 몇 개가 되지 않는다. 

과하지 않고 적당한 울림을 안겨주는 저음과 너무 날카롭지도 가볍지도 않게 하지만 깔끔하게 올려주는 고음부까지 개인적으로 상당히 마음에 드는 음색이었다.

운동하면서 혹은 출퇴근하면서 사용하는 용도로는 충분히 만족할 수 있는 음질이다.

IP57 방수방진

외부에서 운동하는 이들에게는 상당히 중요한 포인트가 아닐까 한다. 땀을 많이 흘리는 이들도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다. IP57 방수방진 등급을 획득 수심 최대 1m 담수에서 30분간 견딜 수 있다. 당연히 땀이나 갑작스럽게 떨어지는 비 따위에는 충분히 스스로를 보호한다.

땀이 많이 묻어 찝찝하다면 간단히 수돗물로 닦아내거나 물수건 등으로 말끔히 닦아낼 수 있다. 다만, 방수가 된다고 막 물에 담그거나 비눗물로 닦아내거나 바닷물에서 수영하면 당연히 안된다.

오래가는 배터리

실제로 6시간 이상 음악을 감상했는데 꺼지질 않았다. 즉, 그 이상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2시간 풀 충전만으로 왠만한 동남아행 비행기 안에서는 충전없이 사용할 수 있다. 퀵 충전도 지원해서 15분 정도 충전하면 1시간 음악 감상이 가능하다.

만약 출근 전 충전을 안했어도 씻는 동안 잠깐 충전하면 1시간 정도의 출근길은 가뿐하다.

더욱이 충전이 가능한 파우치를 기본 제공한다. 배터리가 기본 내장된 충전용 파우치가 있다면 뉴 백비트 핏을 충전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최대 16시간까지 음악 감상이 가능하다.

파우치 내 배터리 잔량이 얼마나 남았는지 뉴백비트핏 충전 상태는 얼마나 됐는지 확인도 할 수 있으며 파우치 내부에 자체 충전 케이블도 있어서 따로 가지고 다니거나 충전단자를 찾아 연결하지 않아도 된다. 

제품을 보호해주는 역할에 충전 기능까지 되는 파우치를 기본 제공한다라는 것은 상당한 메리트가 아닐까 한다.

심플하면서도 갖출 건 다 갖춘 디자인

디자인은 상당히 심플하다. 하지만 특별한 기능이 숨겨져 있다. 케이블 외부 빛 반사 처리를 통해 밤이나 이른 새벽에 운동할 경우 조금 더 안전하게 할 수 있다.

버튼 역시 직관적으로 좌측 재생, 정지 등이 가능한 버튼이 있으며 우측에는 페어링이 가능한 버튼이 있다. 이외에도 뉴 백비트 핏부스트를 구입할 경우 12개 이상의 유명 전문 트레이너와 선수들의 쌍방향 오디오 코치 앱인 PEAR를 6개월 동안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10여개의 블루투스 제품이 있다.

그 중 이 뉴 백비트 핏이 무조건 최고라고 말할 수는 없다. 각자 장점이 있는 제품들이 있고 상황에 따라 다른 제품이 더 잘 맞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전체적인 평이나 운동할 때 가장 좋은 제품을 꼽으라 한다면 주저없이 이 제품을 선택할 듯 싶다.

이유는 간단하다. 첫번째 장점을 꼽은 초경량의 착용감 때문이다. 어떤 움직임에도 단단히 고정되는 그럼에도 귀에 부담없이 편안하게 착용되는 부분 때문에 운동할 때나 일 할 때 이 제품을 착용한다. 또한, 땀이 많음에도 방수가 되며, 사용중에는 물론 사용 후에도 물로 가볍게 닦아낼 수 있어 좋았다. 마지막으로 기본적을 오래가는 배터리와 별도 보조배터리나 충전기 없이도 충전할 수 있는 파우치는 화룡점정으로 다른 제품으로 손이 가지 않게 한다. 여기에 음질까지 기본 이상은 하니 이 제품만 사용한다.

지금 이 글을 출장와서 쓰고 있는데 여전히 내 목과 귀에 이 녀석이 꽂아져 있다. 아마 땀이 더 많이 나는 여름까지도 쭉 이 제품을 사용하고 있지 않을까 한다. 정말 놀라운 녀석이 나오지 않는한 말이다.

* 위 포스팅은 플랜트로닉스를 통해 포스팅 비용을 지원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2  Comments,   0  Trackbacks
  • 이제품 좋아요!!
    저는 이 제품 이전버전을 2년째 사용중인데 정말 좋습니다.
    머리가 작아서 뒤쪽 밴드가 좀많이 남아 달리기나 점프 등을 할때 밴드의 출렁거림이 있는데 밴드가 워낙 유연하니 중간을 묶어 서 길이를 줄여 딱 맞게 사용중인데 아주꽉 묶진 않았지만 항상 매듭을 유지한채로 사용하는데도 전혀 단선이나 고장의 징후도 없어요.. 새버전 나온거 보고 바꾸고 싶은데 고장이 안나네요이거...ㅋㅋㅋ
  • ewvl
    플랜트로닉스 전 제품 구매하지마세요 부디 꼭
    분명 후회하십니다.
    단순 수입 판매처일뿐 기본적인 as 전혀되지않구요
    제품 하자 생길경우 아무것도 보지않고 기간만 산정해서 유상 교환 해줍니다
    저같은 경우에는 백피트 이어폰을 구입후 3년이 경과 되지않았는데
    전원이 들어오지않아 물어보니 잘잘못을 떠나 무조건 30프로만 할인해서 다시 구입하라고 합니다 이런경우가 어디있습니다
    고가의 11만원을 주고 산 이어폰을 70프로 요금으로 무조건 구입하라는게 말이 안된다는 생각입니다 다른 제품 좋은거 많으니 이 제품 불안하게 구입하지마세요 꼭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