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덱스2세대 (1)
덱스2세대가 나온다? 갤럭시S9을 터치패드로 바꿔주는 덱스패드

덱스2세대가 나온다? 갤럭시S9을 터치패드로 바꿔주는 덱스패드

갤럭시S8/8+와 함께 공개된 덱스(DeX)는 초반 상당한 관심과 호평이 이어졌지만 출시된 이후 실효성 측면에 대한 의문이 제기 되면서 '아직은...' 이라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그런데 재미있게도 덱스 2세대에 대한 소식이 흘러나왔다. Evan blass가 공개한 이미지를 보면 새롭게 디자인된 덱스 위에 갤럭시S9(로 추측되는)이 놓여있다.

덱스를 간략하게 소개하면 스마트폰을 마치 PC처럼 바꿔주는 제품이다. 덱스에 있는 HDMI 단자를 활용해서 모니터와 연결한 후 스마트폰을 덱스에 꽂아주면 스마트폰이 PC 본체의 역할을 하듯 모니터 화면에는 윈도우 느낌이 물씬나는 화면이 나타난다. 물론 스마트폰 화면이 그대로 모니터에 나타나는 미러링 역시 가능하다.

이를 통해 데스크탑, 노트북을 사용하듯 안드로이드 앱들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덱스에 키보드와 마우스를 연결하면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실제로 사용해봤지만 불편 없는 빠른 속도는 물론 리니지2레볼루션 및 다른 앱들을 동시에 실행했음에도 렉 없이 구동되는 퍼포먼스까지 상당히 만족스러웠다.

하지만 분명한 제약이 있었다. 스마트폰의 활용도를 더 폭넓게 해주는 제품임은 분명하지만 모니터, 키보드, 마우스가 함께 있어야만 제대로 사용할 수 있어서 그 활용범위가 상당히 제약적이었다.

새롭게 출시되는 덱스 2세대는?

이런 상황에서 덱스2세대로 갤럭시S9과 함께 공개된다. 우선 외형은 완전히 달라졌다. 원형 디자인을 채용했던 1세대와 달리 직사각형 모양으로 새롭게 디자인됐다.

이는 갤럭시S9을 터치패드로 활용할 수 있는 새로운 기능을 추가하면서 이런 디자인으로 변화된 듯 하다. 기본적으로 USB C 방식을 통해 갤럭시S9을 연결하며 하단에는 발열을 줄여주기 위한 팬 및 통풍구가 있으며 또한, 측면에는 키보드, 마우스, 외장하드 등 연결이 가능한 USB 포트 2개와 모니터 연결을 위한 HDMI 단자 그리고 충전을 위한 USB C 포트가 있다.

가정용으로 적합한 덱스

실제 덱스는 거실 TV 옆이 가장 잘 어울린다. 블루투스로 키보드와 마우스를 스마트폰에 연결만 해 놓고 집에 돌아와 덱스에 꽂아주면 꽤 훌륭한 PC 대용이 된다. 인터넷 검색, 영화/사진 감상 여기에 게임까지 큰화면으로 할 수 있으며 워낙 모바일 결제 시스템이 잘 갖춰져 있어서 쇼핑도 너무나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물론 윈도우, 맥 등에서만 사용가능한 프로그램이나 보안 같은 솔루션 같은 프로그램들은 반드시 별도 PC를 이용해야 하겠지만 일반 가정에서 사용하는 용도로는 이 덱스만으로도 충분하다.

단순히 이 정도 활용도로 덱스를 사용한다면 충분히 만족하면서 쓸 수 있다. 하지만 사무용이나 그 외 더 큰 활용도를 바란다면 분명 호불호가 확 갈릴 수 밖에 없다.

개인적으로 기대하는 덱스 2세대

항상 나에 대한 최신의 정보가 담겨 있는 스마트폰이기에 그리고 이러한 정보를 일일이 PC에 옮길 필요 없이 빠르게 사용할 수 있기에 개인적으로는 무척 관심있게 보고 있으며 의미있는 도전으로 평가하고 있다. 더욱이 판매량이 거의 없는 이런 제품을 삼성이라는 대기업이 기획하고 출시했다라는 점만으로도 상당히 의미있다고 생각된다.

현재 사용하고 있는 갤럭시노트8과도 호환이 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출시되면 하나 구입해서 리뷰를 작성해볼 예정이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