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모니터겸TV (1)
알파스캔 49인치 4K 모니터 49U77F 모니터로만 쓰면 아깝지~ TV로 쓸만할까?

알파스캔 49인치 4K 모니터 49U77F 모니터로만 쓰면 아깝지~
TV로 쓸만할까?

국내 최초로 출시된 알파스캔의 49인치 4K UHD 모니터 49U77F는 모니터로만 쓰기에는 그 화면 크기나 그 안에 담긴 기능이 무척 아깝다. 49인치의 큰 화면 그리고 초고해상도 4K와 PIP, PBP 기능을 지원하는 49U77F는 모니터와 TV 겸용으로 사용해도 손색이 없다.

왜냐고? 이유는 정말 다양하다.

물론 이 제품은 TV가 아니다.

일반적으로 튜너를 내장해 자체적으로 방송을 수신할 수 있는 기기를 TV라고 읽컫는다. 하지만 이 49U77F는 아니다. 또한, 전파인증 과정 역시 TV보다는 모니터가 조금 더 심플하고 세금도 적게 부과되어 이 제품을 모니터로 규정한 듯 하다.

그럼에도 최근에는 대부분의 가정이 셋탑박스를 연결해 TV를 보기 때문에 TV로 활용해도 전혀 문제가 없다.

49인치 큰 화면

참고로 필자 집은 LG전자 42인치 TV를 10년째 사용하고 있다. 결론은 집TV보다 큰 모니터다. 대대익선이라고 화면이 크면 클수록 좋은 게 TV이기에 49U77F는 더할나위 없이 TV로 활용하기 좋다.

물론 일반 가정집의 경우 더 큰 TV를 구비해놓는 것이 좋겠지만 혼자사는 집이거나 원룸 혹은 거실TV를 부모님이나 아내에게 빼앗긴 이들이라면 방에 TV겸 모니터를 놓는 것도 좋을 듯 싶다.

4K UHD 선명한 화질

더욱이 이 제품은 3,840x2,160 4K UHD 모니터로 FHD보다 4배 더 많은 830만개 화소로 이뤄졌다. 더 세밀하게 표현되는 만큼 선명하고 깨끗한 화질을 만날 수 있다.

최근 출시되는 많은 TV들이 4K 해상도를 지원하고 또, 이와 비례해서 4K 영상이 점점 늘어나는 만큼 모니터겸 TV로 활용하는 제품 역시 4K 해상도 모니터를 선택하는 것이 좋을 듯 싶다.

현재 채광이 좋은 15층에 살고 있는데 햇살이 강한 낮시간에도 밝고 선명한 화질로 커튼을 칠 필요없이 TV를 시청할 수 있다. 기존 사용하던 42인치 TV의 경우 오래 사용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너무나 떨어진 밝기와 선명도로 낮시간에는 거의 시청하기 힘들었다. 그래서 현재는 발코니 한 구석으로 쫒겨났다.

우수한 시야각

주로 혼자 사용하는 모니터와 달리 TV는 가족과 함께 이용하기에 시야각은 무척이나 중요한 요소다.

위 사진들을 보면 알겠지만 178도 광시야각을 지원해서 완전히 측면에서 보지 않는 이상 좌우는 물론 아래 혹은 위쪽에서 봐도 색상 왜곡 없는 화질을 보여준다. 여러명의 가족이 함께 봐도 차별없는 선명한 화질을 볼 수 있다.

빠른 전원 ON

최근 중소기업에서 정말 저렴한 대화면 TV가 출시되고 있다. 65인치 모델이 50만원대인 경우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가성비를 이유로 중소기업 제품을 구입하는 경우도 많은데 다만, 이 제품들의 경우 전원켜짐이 상당히 느리다.

길게는 20초까지 걸린다는 리뷰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삼성, LG전자 등 대기업 제품의 경우 리모컨을 통해 전원을 누름과 동시에 켜지는데 반해 저렴한 중소기업 제품의 경우 느린 경우가 참 많다. 20초면 정말 긴시간이다.

하지만 이 알파스캔 49U77F는 빠르게 전원이 켜진다. 리모콘을 통해 전원버튼을 누르면 알파스캔 로고 화면이 나오고 난 뒤 바로 TV 화면으로 전환된다.

20W 스테레오 스피커와 리모컨

대화면에 어울리는 20W 스테레오 스피커는 전용TV 이상의 사운드를 들려준다. 이러한 사운드는 게임을 즐기거나 영화를 감상하는데 있어 별도 스피커가 없이도 충분히 만족할 수 있을 듯 하다.

또한, 기본 리모컨도 제공한다. 채널, 음량 조절은 물론 PIP, PBP 설정 변경, 화질/음량 등 세부적은 설정 변경까지 리모컨 하나로 모두 가능하다. 다만, 리모컨 인식률이 뛰어난 편은 아니다.

활용도 높은 모니터 49U77F

일부 아쉬운 점도 있다. 좌우 혹은 위 아래로 화면이 움직이는 스위블이나 틸트 기능이 있었으면 좋았을 듯 한데 딱, 고정된 형태로 조정이 다소 힘들다.

이외에도는 TV전용으로 써도 될만큼 우수한 화질과 사운드 그리고 TV에 가까운 편리성을 제공한다. TV와 모니터 두개를 모두 놓고 사용하기 힘든 공간에 살거나 경제적인 이유로 부담이 되어 하나의 제품만을 선택해야 한다면 TV로써도 또, 모니터로써도 그 역할을 톡톡히 하는 49U77F가 좋은 선택이 될 듯 하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본 글은 알파스캔으로부터 제품을 무상 지원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