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청소기추천 (2)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 구입. 건조기 이후 가장 만족하는 제품으로 꼽는다!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 구입. 건조기 이후 가장 만족하는 제품으로 꼽는다!

여러 가전제품 중 만족도가 높은 제품을 꼽으라고 한다면 주저없이 LG전자 건조기를 선택한다. 여러가지 장점들이 있지만 대표적으로 편리함 그리고 지저분한 빨래건조대를 없애준 것이 가장 만족스러웠다. 그리고 그 다음 제품을 꼽아보라고 한다면 이번에 구입한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를 선택할 듯 싶다.

참고로 이 글은 직접 구매해서 지갑이 홀쭉해진 상태에서 작성한 글이다.

샤오미 로봇청소기 박스를 열다!

새롭게 디자인된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 본체와, 필터, 물걸레가 가능한 수조, 물걸레 2개, 도킹스테이션, 도킹 판, 전원 케이블 등이 기본 구성품으로 담겨 있다.

전원 케이블의 경우 글로벌 제품을 구입해 기본 220V 제품을 받았다.

사용을 위해 별도 조립할 필요는 없다. 기본 필터 및 물걸레는 모두 장착되어 있으며 여분의 필터와 물걸레가 한개씩 추가로 담겨 있다.

원하는 장소에 도킹스테이션을 놓고 (샤오미 로봇청소기가 올라가는 마치 애완견 방석 같은 역할의) 플라스틱 판을 꽂아주면 된다.

미홈(MiHome) 앱을 설치한 후 로그인하면 알아서 로봇청소기를 찾아준다. 간단한 연결 과정만으로 스마트폰과 연결되어 다양한 설정 및 원격 조정 등을 사용할 수 있다.

샤오미 로봇청소기가 왜 좋니?

현재 메인으로 LG 무선청소기 코드제로A9을 사용하고 있다. 편리한 사용성으로 수시로 청소를 하긴 하지만 평일에는 늦게 퇴근해서 청소기 돌릴 시간이 없었고 결국 주말이 되어야 청소가 가능해 아무래도 조금 찝찝했다.

그래서 평일 바닥먼지를 깔끔하게 청소해줄 녀석이 필요했고 이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를 선택하게 됐다.

선택은 아주 훌륭했다. 미리 설정한 월~금 오전 11시, 아무도 없을 때 우렁각시 마냥 청소를 해줬다. 내가 할 일은 그저 집에 가서 먼지통 비워주고 물걸레를 교체와 물을 채워넣기만 하면 됐다.

<4일간 청소한 먼지 통>

바닥에 있는 먼지들을 말끔히 청소해줬으며 브라바에 비할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물걸레에 제법 시커먼 먼지들이 묻어 나오는 것을 보니 안하는 것보다는 훨씬 깨끗한 환경을 만들어 주는듯 했다. 더욱이 바닥에 무언가 놓여있으면 청소가 잘 안되기에 집 식구들도 알아서 바닥에 물건을 놓지 않아서 덩달아 깨끗해지는 장점이 있다.

디자인도 상당히 깔끔하다. 튀지않는 화이트 컬러로 디자인되어 있어 어떤 곳이나 잘 어울린다. 또한, 사용도 간편하다. 상단에 위치한 3개의 버튼으로도 편리하게 조작할 수 있다. 전원을 켜면 동작이 시작되며 플러그 모양의 버튼은 충전 스탠드로 돌아간다. 새롭게 추가된 버튼은 사전에 설정한 청소 구역만을 집중적으로 청소하는 버튼이다.

앱을 통해 원하는 구역을 표시하면 해당 구역만 깔끔하게 청소한 후 알아서 충전 스테이션으로 돌아간다.

관리 역시 간편하다. 상단에 커버를 열어 먼지통을 손쉽게 분리해 쌓인 이물질을 털어낼 수 있고 같이 담겨 있는 솔을 통해 먼지를 깔끔하게 털어낼 수 있다.

참고로 나름의 유머코드도 있다. 청소한 내역을 공유할 수 있는데 이때 위와 같이 꽤나 재미난 멘트를 첨부해서 보낼 수 있다.

앱을 통해 다양한 기능을 직접 설정할 수 있다.

또한, 직접 조정해서 원하는 곳을 청소할 수도 있다.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 Q&A

Q : 청소 깨끗하게 되나?

A : 최근 이사하면서 택배가 많이 오는데 이런저런 먼지와 스티로폼 부스러기가 바닥에 가득 있었다. 하지만 퇴근해 돌아오면 말끔해진 바닥을 확인할 수 있다.

Q : 구석구석 청소를 잘하나?

A : 고정밀 LDS 레이저 거리 측정 센서기가 초당 1800번의 스캔으로 360도 피사체를 파악하여 상당히 정확하게 공간을 학습한다. 초반 장애물(벽, 가구 등)을 몸으로 직접 부딪혀가며 파악을 하며 파악이 완료되면 지그재그로 이동하면서 순차적으로 빠지는 곳 없이 꼼꼼히 청소를 한다.

의자 다리 사이사이 역시 처음에 한번씩 직접 부딪혀서 의자 다리를 파악한 후 그 사이를 빙빙 돌며 깔끔하게 청소를 해줬다.

거실에 도킹스테이션이 있어서 거실을 시작으로 안방, 주방, 작업방, 아이방까지 열심히 다니면서 청소를 한다. 위 사진과 같이 앱을 통해 현재 어디를 청소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으며 실제 이동한 경로 즉, 청소한 경로를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

보면 정말 꼼꼼하게 청소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Q : 먼지는 잘 빨아들이는가?


A : 흡입력이 기존 1,800pa에서 200pa 높아진 2,000pa로 향상됐지만 당연히 큰 사이즈의 종이류나 무게가 나가는 이물질은 잘 빨아들이지 못한다. 하지만 먼지류나 머리카락, 콩 등의 작은 이물질은 거침없이 빨아 들인다.

또, 측면부에 위치한 브러쉬가 마치 빗자루질을 하듯 주변에 있는 먼지나 머리카락을 쓸어 흡입해준다. 다만 이 브러쉬가 좌우 양쪽에 있으면 더 좋았을 듯 싶은데 한쪽에만 있다.

Q : 물걸레 성능은?


A : 브라바380T 처럼 아주 깨끗히 닦아주지는 않는다. 하지만 청소가 끝난 후 물걸레를 보면 제법 많은 먼지가 묻어 지저분해진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즉, 안하는 것보다는 좋다.

또, 브라바380T에 적용된 부동 워터프루프 기능과 식물 바이오닉 모이스처 시스템을 적용해서 약 45~60분 동안 균일하게 물을 공급, 한쪽에 과하게 물이 묻어나거나 반대로 닦이지 않는 곳 없이 고르게 물걸레 청소를 해준다. 35평 기준으로 한번 물을 채우면 거의 다 사용한다. 만약 더 큰 평수면 조금 부족할 수도 있다.

<청소 후 물걸레 상태>

결론적으로 만족스럽지는 않지만 매일 물걸레질을 해주는 것만으로도 이 제품이 있기에 가능한 부분이 아닐까 한다.

물통도 쉽게 탈부착할 수 있다. 로봇청소기를 뒤집을 필요없이 후면 양측면에 있는 버튼을 눌러 분리할 수 있다.

Q : 배터리를 오래가나?


A : 35평 아파트를 청소하는데 약 66분 정도의 시간이 소요됐고 남은 배터리 잔량은 62% 였다. 즉, 2시간은 거뜬히 청소할 수 있다.

Q : 소음은?


A : 개인적으로 모터를 구동하는 청소기에 정숙함을 강조하는건 조금 무리가 아닐까 싶다. 표준으로 놓고 사용할 경우 다른 유/무선 청소기도 시끄러운 만큼 충분히 감내할 수 있는 수준이다. 유/무선 청소기와 비교하면 조용한 편이다.

참고로 흡입 강도를 직접 조절할 수 있다. 다만, 카페트 등 강력한 흡입력이 필요한 재질이 있을 경우 알아서 순간적으로 흡입력을 높이는 기능을 담고 있다. 이 경우 상당히 시끄럽다. 처음 동작할 때 꽤 큰 소음을 내다가 설정한 흡입력 강도에 따라 소음이 달라진다.

Q : 아쉬운 점은 없나?


A : 현재 쇼파대신 이케아 체어를 사용하고 있는데 체어 하단 의자 다리 부분이 높이가 낮아 샤오미 로봇청소기가 넘어가다 걸리는 경우가 발생했다. 혼자 바둥바둥 거리는 모습이 참 안쓰러웠다.

그래서 가상벽을 위한 마그네틱 테이프를 별도 구입해서 위와 같이 부착해 사용하고 있다.

Q : 관리가 어렵지 않나?

A : 필터의 경우 물세탁이 가능하며 추가 여유분이 제공되어 충분히 세척과 건조를 거친 후 교체해서 사용할 수 있다. 물론 탈부착도 간편하다.

물걸레 역시 쉽게 탈부착할 수 있으며 별도 롤링 브러쉬, 사이드 브러쉬, 필터 등 부품을 판매해서 사용자가 손쉽게 교체할 수 있다.

너무 만족스러운 샤오미 로봇청소기

약 50만원 정도에 달하는 돈을 지불하고 직접 구입을 했음에도 전혀 아깝지 않은 만족도를 안겨주고 있다. 항상 집에 먼지가 쌓이는 것이 싫었는데 이제는 매일매일 청소를 해주니 마냥 좋다. 초반 샤오미 로봇청소기 1세대와 브라바를 구입해볼까 생각했지만 두대의 로봇청소기를 놓기에는 공간 효율상 떨어져서 둘다 동시에 가능한 샤오미 로봇청소기 2세대를 구입했다.

아마 비슷한 고민을 할수도 있을 듯 싶은데 아직까지는 만족하며 사용하고 있다. 추가로 곧 샤오미 로봇청소기 3세대도 나온다고 하니 혹시 구매를 망설이는 분들이 있다면 기다려 보는 것도 좋을 듯 싶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쏟아지는 무선청소기, LG 코드제로 A9을 후보군으로 올려야 하는 이유는?

쏟아지는 무선청소기, LG 코드제로 A9을 후보군으로 올려야 하는 이유는?

한 때 서브 개념이었던 무선청소기가 메인이었던 유선청소기의 자리를 위협하고 있는 지금. 무선 청소기에 대한 관심이 어느때보다 뜨겁다. 유선청소기가 가지고 있는 모든 단점을 개선했으며 여기에 유선청소기에 가까운 강력한 흡입력(최고수준 흡입력 140W, 115,000rpm / 무부하 단품, VDE 시험결과)이 더해지면서 이제 무선청소기가 대세인 시대가 됐다.

이런 상황에서 다양하게 출시된 제품들 사이에서 어떤 제품을 구매해야 할지 고민인 분들이 많은 듯 한데 실제 사용하면서 느낀 LG 코드제로 A9의 장점을 소개해볼까 한다.

두말 필요없는 흡입력

워낙 이에 대한 글을 많이 써서 입 아니 손가락이 아플지경이다. 다시 말하지만 우리 집은 더이상 유선청소기를 사용하지 않는다. 구석에서 외로이 주인의 손길만을 기다리고 있지만 우리집 청소는 오직 코드제로A9이 다 한다.

정말 쓰윽~ 쓱 한두번 밀어주면 거의 모든 것들이 청소된다. '스마트 인버터 모터'라는 이름 대신 '초 울트라 파워 인버터 모터'가 더 잘어울릴 지경이다. 잘 빨아들이지 못하는 찢어진 종이조각이나 고무줄, 동전, 쌀 등까지 오직 1단으로 다 흡입한다.

뭐 조금 더 버티는 녀석들이 있다면 2단이나 터보라는 숨겨진 강력한 파워가 있으니 유선 청소기 부럽지 않은 파워를 보인다고 생각하면 된다.

오래가는 듀얼배터리

항상 촉박했다. 언제 꺼질지 모를 무선청소기의 짧은 사용시간에 빨리 빨리 청소를 해야 했다. 그러다보니 대충대충 청소를 하게 되는 것으로 항상 마무리가 됐다.

하지만 LG 코드제로 A9은 배터리를 착탈식으로 내놓았으며 더욱이 2개의 배터리를 모두 기본으로 제공하면서 사용시간을 대폭 늘렸다.

필자는 실제 배터리 테스트도 해봤는데 1단으로 놓고 측정시 34분 정도 사용이 가능했으며 2단으로 놓고 사용시 약 27분 정도의 사용시간을 보여줬다. 두개의 배터리가 있기에 1단으로 청소하면 한시간 이상을 2단으로 하면 약 50분 이상을 사용할 수 있다.

35평에서 사는 나는 암만 꼼꼼히 청소해도 30분이면 끝났다. 더이상의 말은 필요없을 듯 할 정도로 무선청소기는 사용시간이 짧다라는 이야기는 아주 머나먼 옛 이야기가 되어버렸다.

이렇게 오래 사용하고 배터리까지 추가로 주기에 장소의 제약이 집이 아닌 외부로도 이어진다. 캠핑장에서 텐트 내부나 폴딩 트레일러를 청소하는데 사용할 수 있고 차량 청소에도 A9은 훌륭한 청소기가 되어준다. 나름 고액을 내고 구입했는데 활용도는 다양해야 하지 않을까?

아이도, 엄마도, 아빠도 편안한 4단계 연장관

총 4단계로 길이가 조절되는 LG 코드제로 A9은 누구나 자기 신체에 맞게 길이를 조절해서 청소를 할 수 있다. 더욱이 높은 천장, 가구 위, 안쪽 깊은 곳 등을 청소하려면 연장관 조절이 필수인데 이때 4단계 연장관은 정말 요긴하다.

5살 여아가 쉽게 들고 이리저리 청소하는 모습이다. 물론 5살 아이에게는 아직 무게감이 느껴지기도 하겠지만 무겁다는 이야기 없이 저렇게 즐겁게 청소한다.

추가로 거미를 끔찍히 무서워 하는 아내는 간혹 연장관을 길게 늘여트려 멀리서 코드제로A9으로 거미를 잡기도 한다. 물론 뒷정리는 내 몫이겠지만...

머리카락이 얽히고 섥히는?

청소하다보면 머리카락이 흡입구 부분에 엉키는 경우를 너무나 많이 경험해봤다. 이는 외견상으로도 더럽지만 청소 효율도 떨어트리게 된다. 하지만 코드제로 A9은 안티헤어브러쉬를 통해 머리카락이 엉키지 않는다.

아내 머리숱이 참 많은데 그 만큼 빠지기도 잘 빠진다. 또 튼실해서 그런가 현재 사용중인 유선청소기는 머리카락이 흡입구 주변에 돌돌 말려 있었는데 A9은 전혀 그렇지 않다. 간혹 한 두가닥씩 붙어있을 수 있지만 그것도 열심히 청소하다보면 어느샌가 사라지고 없다.

단단하게 세워지는 충전대

별것 아닌것처럼 넘어갈 수 있는 장점이지만 코드제로A9만큼 충전대를 정말 잘 만들었다. 쉽게 말해 못 등으로 고정을 하지 않았음에도 넘어지지 않는다.

하단, 받침대 부분에 무게감을 제대로 실어서 충전을 위해 코드제로 A9을 꽂을 때도 조심해서 끼우는 것도 아닌데 불안한 느낌 따위는 없다. 약간의 흔들림은 있지만 A9을 쉽게 세울 수 있다. 집벽에 구멍을 뚫는게 싫어서 그냥 세워놨는데 단한번도 넘어진 적 없이 그 자리를 그대로 차지하고 있다.

이 모든 건 실제 경험담이다!

위에 나열한건 모두 경험에서 나온 이야기다. 세심한 부분까지 알차게 꾸몄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물론 청소기 본연의 역할인 흡입력은 두말 할 것도 없이 확실하다. 여기에 AS, 부품수급, 모터 10년 보증 등은 당장은 아니지만 오랜시간 사용했을 때 큰 도움이 되는 장점이기도 하다.

최근 구입한 가전제품인 LG 트롬 건조기와 함께 체험단으로 선정된 LG 코드제로 A9 이 두가지는 정말 만족하는 녀석들이다. 심지어 어머니집과 장모님에게 선물하려고 돈을 모으고 있으니 말이다.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파워? 걱정마라~ 유선청소기 뺨친다.
배터리? 100평 정도에 살면 고민해라.
흡입구? 강아지 마냥 힘을 주지 않아도 앞으로 튀어나간다. 즉, 청소가 편리하다.
연장관? 남편의 허리 아파서 못하겠어라는 핑계 따윈 이제 먹히지 않는다.
휴대? 캠핑장, 차안 등 어디든 가지고 가라. 다만, 잊어버리지만 마라!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 본 포스팅은 LG전자로부터 원고료를 제공받아 작성한 글입니다.

1  Comments,   0  Trackbacks
  • wonho
    치명적 단점이 있죠 아이들 메트에서는 머리카락도 제대로 빨아들이지 못하죠
    이점 문의했만 사용설명서에 유아메트 사용하지 말라고 되있다네요,,,,
    판매할때 설명해줘야지.....
    아이들때문에 샀는데 유아메트에 사용하지 말라니......
    아이들 키우는 집에서 층간소음때문에 유아메트 거의 쓰는데.....
    개선의 노력이 보이질 않습니다......
댓글 쓰기